2020.07.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9.7℃
  • 박무서울 21.4℃
  • 맑음원주 20.9℃
  • 박무수원 20.3℃
  • 박무대전 20.4℃
  • 박무안동 19.6℃
  • 박무대구 23.6℃
  • 맑음울산 21.5℃
  • 구름조금광주 20.9℃
  • 박무부산 22.2℃
  • 맑음고창 19.7℃
  • 박무제주 20.4℃
  • 박무서귀포 20.5℃
  • 맑음강화 19.1℃
  • 구름조금이천 20.0℃
  • 구름많음보은 18.6℃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21.5℃
  • 구름조금봉화 17.0℃
  • 맑음경주시 21.0℃
  • 맑음합천 20.6℃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환경부, '야생멧돼지 ASF 양성개체 최근 감소세'

폐사체 양성검출률도 감소...멧돼지 개체수 감소 및 출산 이후 이동성 저하 등 원인 추정

환경부(장관 조명래)가 최근 일주일(6,3~9)간 경기도 연천에서 ASF 야생멧돼지가 2건 추가로 확진된 가운데 3월과 4월과 비교, 매우 적게 확인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3~4월의 주간 평균 발견건수는 34건 입니다. 5월 10.4건과 비교해서도 크게 감소한 수준입니다. 월별 발견건수는 3월 189건을 정점으로 4월 115건, 5월 46건으로 역시 감소하고 있습니다. 6월은 앞서 2건이 전부 입니다. 9일 기준 현재까지 누적 총 ASF 야생멧돼지 수는 633건 입니다. 

 

 

환경부는 또한, 수색인원 확대 등 폐사체 수색을 강화하고 있다고 전제하고, 이런 가운데 전체 멧돼지 폐사체 발견건수의 경우에도 지속적으로 줄어들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3월 326건, 4월 273건, 5월 139건 등 입니다. 6월(6.3~9)은 44건 입니다. 

 

 

환경부는 최근 양성개체 발견건수가 감소하고 있는 것은 멧돼지 개체수 감소 및 출산 이후 이동성 저하 등이 원인이라는 분석입니다. 

 

최근 개체수 조사 결과, 2019년 10월과 비교해 2020년 5월에 광역울타리 내에서 약 46%, 2차 울타리 내에서는 약 76%의 멧돼지 개체수가 감소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발생지역 폐사체 시료의 양성검출률도 3월 이후 지속 감소하고 있어, 멧돼지 집단 내 감염개체의 비율도 줄어든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3월(39.6%)를 기점으로 4월(27.5%)과 5월(19.0%) 연달아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향후 여름철에는 감염원이 될 수 있는 폐사체 발견 등 수색효과가 감소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수색지역 주변 환경시료 검사를 강화하여 확산징후에 조기에 대처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폐사체 수색 시 멧돼지 흔적, 2차 울타리 인근 등 감염우려지역과 하천수 검사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대한수의사회 "G4, 팬더믹 주장 무리...선제적 대응은 필요" 대한수의사회(회장 허주형) 산하 '재난형동물감염병특별위원회(위원장 조호성 전북대 교수, 이하 감염병특위)가 최근 국내외로 이슈화되고 있는 'G4 신종 인플루엔자(G4 EA H1N1, 이하 G4)에 대해 전 세계적 유행 가능성이 높다는 해석에는 무리가 있다'는 공식 입장을 7일 밝혔습니다. 감염병특위는 지난달 대한수의사회가 민간 수의사 차원의 ASF, 구제역, AI 등 국가재난형 동물감염병 대응을 논의하기 위해 출범되었습니다(관련 기사). 입장문에서 감염병특위는 이슈의 발단이 된 문제의 논문을 요약하면서, "(논문에는) 돼지에서 사람으로 (바이러스가) 직접 전파되었다는 증거가 없고. 항체 양성환자에서 임상 증상 기술이 없을 뿐만 아니라 이 바이러스의 병원성에 대한 판단을 할 수 없는 상황에서 본 결과의 해석에는 무리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언론에서 제기하는 G4 바이러스가 코로나19와 마찬가지로 전 세계적 대유행, '팬더믹' 요소를 모두 갖추었다는 주장에 동의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 국내 언론들은 같은 날 7일에도 해당 내용을 담은 관련 기사를 쏟아냈습니다. 하지만, 감염병특위는 G4 바이러스가 사람으로의 감염 가능성이 있다는 점에서 만약을 대비, 선제적 대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