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2℃
  • 흐림대관령 15.8℃
  • 흐림북강릉 13.9℃
  • 흐림강릉 14.7℃
  • 흐림동해 14.7℃
  • 구름조금서울 19.4℃
  • 구름조금원주 21.5℃
  • 맑음수원 17.8℃
  • 맑음대전 20.7℃
  • 맑음안동 21.3℃
  • 구름조금대구 21.0℃
  • 구름조금울산 16.7℃
  • 구름조금광주 21.9℃
  • 구름조금부산 18.3℃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1.5℃
  • 구름많음고산 18.5℃
  • 구름많음서귀포 20.5℃
  • 맑음강화 14.7℃
  • 구름조금이천 20.7℃
  • 맑음보은 19.0℃
  • 구름조금금산 19.2℃
  • 맑음김해시 20.1℃
  • 맑음강진군 22.1℃
  • 구름조금봉화 18.3℃
  • 구름조금구미 21.2℃
  • 구름조금경주시 16.6℃
  • 구름조금거창 20.1℃
  • 구름조금합천 22.1℃
  • 구름조금거제 19.4℃
기상청 제공

분뇨냄새

고흥군, 가축분뇨 공동자원화 사업 유치...총사업비 167억 원 투입

가축분뇨, 신재생 에너지원(고체연료, 바이오차)으로 재탄생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가축분뇨의 적정 처리와 축산악취 저감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가축분뇨 공동자원화(고체연료, 바이오차) 사업 공모에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총사업비 167억 원 규모의 신규사업을 추진하게 됐습니다.

 

 

가축분뇨 공동자원화 생산시설 공모사업에는 전국 8개 지자체에서 신청했고, 고흥군이 최종 선정됐습니다.

이번 가축분뇨 공동자원화 생산시설은 가축분뇨 퇴비화에서 벗어나 바이오차, 고체연료, 바이오가스 등 신재생 에너지화를 통해 새로운 가축분뇨 처리형태를 선보일 계획입니다. 2026년 완공을 목표로 고흥만 간척지 일원 4.3ha 부지에 1일 150톤의 가축분뇨를 무산소 상태에서 탄화시켜 약 18톤의 가축분뇨 바이오차를 생산하는 시설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기존의 퇴비화 시설과 달리 당일 반입된 가축분뇨를 당일 처리가 가능하고 생산과정 중 가축분뇨가 공기와 접촉하지 않기 때문에 가축분뇨 보관기간 장기화에 따른 악취, 해충 등의 주변 지역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군 관계자는 “가축분뇨를 숯과 같은 형태의 고체연료나 바이오차로 만들어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길이 열리면, 가축분뇨에 따른 환경문제를 획기적으로 해결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지역 여건에 맞게 지속 가능한 축산기반을 조성할 수 있도록 농·축협, 생산자, 전문가 등과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바이오차는 훌륭한 토양개량제 역할을 하며 이에 더해 사용량의 약 2배에 달하는 이산화탄소 고정 효과를 거둘 수 있어 시설원예 및 첨단 유리온실 배지에 유용하게 활용하는 등 축산분야 탄소중립 실현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356,616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