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9.4℃
  • 맑음서울 30.3℃
  • 구름많음원주 30.3℃
  • 맑음수원 28.7℃
  • 구름많음대전 29.8℃
  • 구름많음안동 30.4℃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27.6℃
  • 흐림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4.9℃
  • 구름조금서귀포 24.5℃
  • 맑음강화 26.0℃
  • 맑음이천 29.3℃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9.5℃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봉화 26.2℃
  • 구름많음경주시 27.5℃
  • 구름많음합천 30.4℃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축산악취 저감 협약사업으로 악취 80% 이상 줄었다

환경공단·농협경제지주, 17일 축산악취 저감 협업 성과보고회 개최...올해 사업 확대 추진 계획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 이하 환경공단)과 농협경제지주(대표 김태환)가 17일 오전 11시 농협경제지주 신관에서 ’축산악취 저감 협업사업 성과보고회‘를 열고, 지난해 3월부터 최근까지 진행된 축산악취 저감 협업 성과와 향후 활성화 계획 등을 발표합니다. 

 

 

축산악취 저감 협업사업은 축산시설에서 발생하는 악취를 효과적으로 낮추기 위해 관련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환경공단과 시설개선 자금을 보유하고 있는 농협경제지주가 함께 진행한 사업입니다. 이들은 지난해 3월 업무협약을 통한 공동사업을 마련하였습니다(관련 기사). 

 

그간 환경공단은 ▶악취 진단 ▶시설 설치 적정성 검토 ▶효과 검증 및 사후관리 등을 실시하고, 농협경제지주는 48억 원 규모의 자금을 마련하여 악취 진단 결과를 토대로 축산 농가에서 악취저감시설비의 50%를 무상으로 지원했습니다. 


그 결과 악취저감시설을 설치한 축산농가 24호(한우3, 돼지21)에서는 설치 전에 비해 약 80% 정도의 악취가 저감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축산시설에서 많이 발생되는 황화수소(H2S)와 암모니아(NH3)의 경우 각각 80.8%, 58.6%가 저감되었고, 실제 체감 악취 농도인 복합악취의 경우 83.7%가 저감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공단과 농협경제지주는 올해 사업 대상을 기존 24곳에서 32곳으로 확대하고, 관련 예산도 전년 대비 16억 증가한 64억 원으로 확대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악취취약지역 축산악취문제 해결을 위한 협력체계 강화 ▶축산악취 운영·관리 안내서(매뉴얼) 제작·보급 ▶전문 악취지도직원 육성 등에 관한 종합운영계획을 수립하여 양 기관 협업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입니다. 

 

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은 “이번 협업사업은 국민 생활 속 불편사항을 해소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의 모범적 사례”라며, “향후 국민체감형 공동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국민에게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