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동두천 7.4℃
  • 맑음서울 7.4℃
  • 맑음원주 9.0℃
  • 맑음수원 6.2℃
  • 맑음대전 7.6℃
  • 맑음안동 9.0℃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9.1℃
  • 구름조금광주 6.3℃
  • 맑음부산 10.3℃
  • 구름많음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9.4℃
  • 구름조금서귀포 10.9℃
  • 맑음강화 5.8℃
  • 맑음이천 6.6℃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6.2℃
  • 구름많음강진군 6.0℃
  • 맑음봉화 3.5℃
  • 맑음경주시 7.0℃
  • 맑음합천 9.7℃
  • 맑음거제 9.7℃
기상청 제공

구제역

김포 구제역 확산 사례는 현재까지 '0' 이다

26일 이후 추가 확산 없어, 감염항체 확인 농장은 26일 이전에 감염 추정

김포 구제역이 지난 26일 확인되고 오늘 9일부로 어느덧 2주를 지나고 있습니다. 내일부터는 타도로의 농장간 돼지 이동 금지가 해제가 됩니다. 물론 일부 역학농장과 강화지역을 제외입니다. 



지난 31일과 3일 구제역 감염항체(NSP)가 확인되고 이 가운데 1개 양돈농가(김포 하성)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되면서 구제역 확산에 대한 우려가 잠시 깊어졌습니다만, 오늘자 정부당국의 구제역 상황 보고의 요점은 '특이사항 없음' 입니다


구제역의 최대 잠복기는 2주 입니다. 그리고 김포·강화를 중심으로 경기·인천·충남 양돈농가에 A형 구제역 백신 긴급 접종을 실시한지도 역시 2주 가까이 지났습니다. 조심스럽게 김포 구제역이 이대로 끝날수도 있겠다는 기대감을 주는 상황입니다. 


한편 이쯤에서 명확히 해둬야 할 것은 26일 첫번째 발병 농장 확인 이후 구제역 바이러스가 전파된 사례는 아직까지 없다는 것입니다. 간단히 말해 '잘 통제되고 있다'는 뜻 입니다. 




2일 구제역바이러스가 두번째로 확인된 농장은 31일 감염항체가 확인되었기 때문에 감염 시간 순으로 보면 첫 확진농장보다 먼저 감염된 농장입니다. 이외 감염항체가 확인된 소 농가(6곳)와 돼지 농가(1곳)도 마찬가지입니다. 


참고로 감염항체는 감염 약 10일 이후에 생성되며 첫 확진농장은 바이러스는 검출되었지만, 감염항체는 검출되지 않았습니다. 감염이 진행되고 병변이 나타나는 초기에 해당 농장에서 빠른 신고가 이루어진 셈입니다. 


이 시점에서 신고를 한 농가의 공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게다가 대다수 돼지에 백신접종을 하지 않은 A형 구제역이기 때문에 더욱 그러합니다. 분명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것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