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동두천 -8.7℃
  • 맑음서울 -4.3℃
  • 맑음원주 -6.8℃
  • 맑음수원 -5.8℃
  • 맑음대전 -4.8℃
  • 맑음안동 -4.0℃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0.6℃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0.0℃
  • 맑음고창 -4.8℃
  • 구름많음제주 5.8℃
  • 맑음서귀포 4.5℃
  • 맑음강화 -5.8℃
  • 맑음이천 -4.2℃
  • 맑음보은 -6.9℃
  • 맑음금산 -7.4℃
  • 맑음강진군 -3.1℃
  • 맑음봉화 -9.2℃
  • 맑음경주시 -2.1℃
  • 맑음합천 -4.5℃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마련의 기폭제 될 것"

농림축산식품부, 26일 고창 종돈개량사업소 신림농장 등서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 협력사업 착수 보고회'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가 26일 전북 고창에 있는 농협중앙회 종돈개량사업소 신림농장(액비화시설)에서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을 위한 협력사업 착수보고회'를 가졌습니다. 

 

 

이날 보고회는 민간기업의 선진화된 환경관리 기술을 축산업에 접목하여 국민이 체감하는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을 위해 SK인천석유화학 및 농협중앙회와 지난 6월 14일 체결한 업무협약의 후속조치의 일환입니다(관련 기사). 

 

3개 협약기관은 농축산분야 생산성 향상과 가축분뇨 등 유기성폐자원 등을 활용한 신재생에너지 생산 확대 등 농축산분야의 에너지 전환 및 지능형(이하 스마트) 농축산업 체계 구축으로 악취 및 온실가스 발생을 저감할 수 있는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구성하여 운영 중입니다. 

 

 

실무협의회는 가축분뇨 에너지화 확대, 정보통신기술(ICT)과 사물인터넷(IoT)에 기반한 스마트축산 구현, 축산악취 환경개선 등 주요 협업 분야의 세부 추진과제를 악취관리 컨설팅 등 즉시 적용가능한 단기과제와 에너지화 시설 등 재원 투입이 수반되는 중장기 과제로 구분하여 설정하였습니다. 

 

올해 4분기부터 즉시 적용하는 단기 과제로는 ▶가축분뇨 자원화시설의 기술 자문(컨설팅) 실시(5개소), 화재감지와 농장 내 안전 및 방역관리 등을 위한 정보통신기술(ICT)‧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지능형 시시티브이(CCTV) 설치, 이동형 악취제거기를 이용한 축산환경 개선 등입니다.

 

중장기 과제로는 ▶가축분뇨 에너지화시설 및 물리적 정화처리 확대, 메탄 발효의 효율성 개선 및 그린수소 생산, 스마트 축산단지의 효율성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한 빅데이터 관리 체계 구축 등입니다. 

 

 

단기 과제의 실증장소는 농축협 산하의 고창 종돈사업소로 선정하였습니다. 해당 사업소는 고창군청 등 주거 밀집지역과 직선거리 1.2km에 위치해 상시 악취민원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주요 악취원인으로 지적되는 액비화시설 및 돈사 내부에 대해 민간기업의 선진화된 악취관리 시스템을 적용하여 시설 밀폐와 탈취시설 개보수를 추진할 예정입니다. 

 

농식품부는 환경문제 극복을 통한 축산업의 지속 가능성 확보와 국가 온실가스 감축의 가시적 성과 도출을 위해 실증 모델을 조기에 안착시켜 전국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입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날 보고회를 통해 축산업의 가장 골칫거리인 악취와 축산폐수 문제를 정유석유화학 에너지 공정과 폐수처리 등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환경관리 기술을 축산업에 접목하여 정보통신기술(ICT)과 사물인터넷(IoT)에 기반한 가축의 사양관리와 축사 악취제어, 정화처리의 효율성 향상 등 데이터에 기반한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마련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