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구름조금동두천 23.7℃
  • 구름조금서울 25.0℃
  • 구름많음원주 25.8℃
  • 구름조금수원 22.9℃
  • 흐림대전 23.8℃
  • 소나기안동 20.8℃
  • 흐림대구 25.0℃
  • 박무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3.6℃
  • 흐림부산 22.0℃
  • 맑음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3.0℃
  • 흐림서귀포 22.6℃
  • 흐림강화 21.3℃
  • 구름많음이천 24.5℃
  • 구름조금보은 22.9℃
  • 흐림금산 22.2℃
  • 구름많음강진군 22.4℃
  • 흐림봉화 20.6℃
  • 흐림경주시 23.0℃
  • 구름많음합천 22.9℃
  • 구름많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ASF 종식되었나? 부끄러운 농식품부의 글로벌 자화자찬

농식품부, 최근 열린 베를린 ASF 고위급 국제회의 관련 두 차례 보도자료 배포...산업과 인식 차 뚜렷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농식품부)가 20일 총 6매에 달하는 보도자료를 배포했습니다. 제목은 'ASF 고위급 국제회의 뜨거운 현장 분위기, 한국의 방역정책에 대한 관심 높아' 입니다. 

 

 

지난 17일(현지 시각) 독일 베를린에서 ASF 고위급 국제회의에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이 우리측 대표로 참석, '우리나라의 ASF 방역 사례'를 소개했는데 '참석자들이 발표 슬라이드를 촬영하고, 러시아 등이 자료 제공을 요청하는 등 관심도가 높았고, EU 주최 측이 향후 유사 회의에 초대 희망 의사를 언급했다'는 것이 보도자료의 요지입니다. 

 

이 차관은 발표에서 'ASF 발생 후 바이러스 숙주를 제거하기 위해 발생 4개 시·군 모든 돼지를 살처분·수매하는 등 SOP를 뛰어넘는 특단의 방역조치를 시행하고, 발생지역을 중심으로 4개 중점관리권역을 구획하여 살아있는 돼지, 분뇨, 축산차량의 이동을 철저히 통제, 특히 축산차량 GPS 관제시스템을 활용하여 약 6만 여대의 차량 이동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한 것 등이 사육돼지에서의 확산을 단기간 내 저지할 수 있었던 핵심 방역조치'라고 소개하였습니다. 

 

 

아울러 '야생멧돼지 이동 차단을 위해 국토를 동·서로 횡단하는 광역 울타리(352km)를 설치하고, 광범위한 멧돼지 폐사체 수색 및 포획 지속을 통한 잠재적 확산요인을 차단해 ASF 조기 종식에 국가적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차관의 구체적인 발표 내용은 농식품부가 15일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알려졌습니다. 결국 농식품부는 이 차관의 베를린 ASF 사례 발표 관련 두 번에 걸쳐 보도자료를 배포한 것입니다. 다소 이례적입니다. 

 

 

농식품부는 현재의 ASF 방역정책이 성공적이라는 것을 말하고 싶은 듯 보입니다. 이에 일반 언론들은 농식품부의 보도자료를 바탕으로 '전세계가 인정', '세계 농업계 이목', '이렇게 막았다' 등의 제목으로 농식품부의 자화자찬에 부응하는 기사를 내보냈습니다. 

 

관련해 20일 열린 ASF 희생농가 1차 총궐기대회에서 이준길 위원장은 "내려오는 길에 뉴스를 보니 농식품부가 ASF를 잘 막았다고 세계가 인정한다고 한다. 다 때려잡은게 잘 막은 것이냐? 거기에 희생된 농가는 무엇이냐?"고 말했습니다. 260여 농가에 대한 막무가내식 희생을 바탕으로 이룬 ASF 성과(?)에만 안주하는 농식품부에 분통을 떠뜨린 것입니다. 

 

 

다른 양돈관계자는 'ASF 발병 원인은 나몰라라 한 채 마치 종식된 것처럼 말한다'며 최근 확산되고 있는 ASF 감염멧돼지에 대한 우려를 표했습니다. 

 

 

농식품부는 지난해 10월 9일 연천농가를 끝으로 마지막 농장 발병이 끝났음에도 100여 일 이상이 지나도록 역학조사 결과를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ASF 감염멧돼지는 연천, 철원, 파주에 이어 1월 화천에 까지 확산되고 있어 사태의 장기화 내지는 상재화 우려를 낳고 있습니다. 희생농가에 대한 재입식 내지는 피해보상 대책은 없습니다.

 

농식품부는 현재에도 정부의 ASF 대응 중앙사고수습본부 컨트롤 타워 입니다. ASF 방역에 성공이라 말하기에는 섣부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