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8℃
  • 흐림서울 10.4℃
  • 흐림원주 10.6℃
  • 흐림수원 11.8℃
  • 흐림대전 10.9℃
  • 흐림안동 9.1℃
  • 흐림대구 12.8℃
  • 울산 11.8℃
  • 흐림광주 9.8℃
  • 부산 11.1℃
  • 흐림고창 9.3℃
  • 흐림제주 11.0℃
  • 흐림서귀포 11.5℃
  • 구름많음강화 10.6℃
  • 흐림이천 11.9℃
  • 흐림보은 10.0℃
  • 흐림금산 10.1℃
  • 흐림강진군 9.5℃
  • 흐림봉화 8.6℃
  • 흐림경주시 11.0℃
  • 흐림합천 11.8℃
  • 흐림거제 11.2℃
기상청 제공

'아무 의미없다'...피해농가 생계안정자금 지원 연장

농식품부, 10일부로 ASF 피해농가 생계안정자금 6개월 이상 연장 법 개정...매월 농가당 67만원

정부가 이번 ASF 사태로 인해 안락사 처분을 당한 농가에 대해 생계안정자금 연장을 확정·시행했지만, 빈축만 사고 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농식품부)는 이번 ASF 발생으로 인해 방역 과정에서 살처분․이동 제한 등으로 인하여 피해를 본 양돈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생계안정자금 지원 연장을 10일부터 확정·시행하는 등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령을 정비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대상 농가는 살처분 이후 입식이 제한된 농가로서 살처분 후 수익 재발생 시까지 농가 생계안정자금을 6개월 이상까지 상향하여 받을 수 있게 한 것입니다. 기존에는 6개월이 최대였습니다. 

 

하지만, 이같은 소식에 피해농가들은 냉담한 반응입니다. 농가당 지원한도가 최대 337만 원이라 홍보하지만, 살처분 두수가 1701두 이상인 대부분의 농가의 경우 상한액의 20%만 지급해 현실적으로 67만원에 불과하기 때문입니다(관련 기사).

 

 

67만원은 정부가 정한 최저생계비만도 못 합니다. 이마저도 가축소유자에게만 지급됩니다. 2세 한돈인을 포함한 고용 관리자에게는 해당되지 않습니다.  

 

한 피해농가는 "이번 방안은 일반에 보여주기 위한 생색내기에 불과하고, 피해농가에 대한 현실인식이 부족한데서 기인한다"며, "입장을 바꿔 공무원이 강제 휴직을 당해 매달 67만원을 지급해주면 생계안정에 도움이 되겠느냐'며 항변했습니다. 그러면서 "생계안정자금 지원 연장보다 당장의 재입식 계획을 명확히 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한편 이번에 개정된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령에는 피해 지자체의 재정부담을 최소화 하기 위한 조치가 포함되었습니다. 

 

현행 살처분 처리 인건비, 매몰용 FRP통 구입비 등에 소요되는 예산을 지자체가 전액 부담하였으나, 해당 시·군의 전체 또는 절반(50%) 이상의 돼지를 살처분 처리한 지자체에 대해 국비를 일부 지원합니다. 또한, ASF 발생으로 인한 농장초소 운영비용도 국비로 지원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였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코로나19, 돈가하락 시작됐다 코로나19로 전세계가 패닉 상태에 빠지면서, 1918년 치사율 2%로 5,000만명의 사망자를 낸 스페인 독감에 비교되며 불안이 높아가고 있습니다. 한국은행은 3월 27일 소비자들의 경제상황에 대한 심리를 종합적으로 나타내는 소비자심리지수를 발표했습니다. 3월중 소비자심리지수는 78.4로 전월대비 18.5p 하락하였습니다. 특히 가계수입전망 및 소비지출전망은 전월대비 각각 10p, 13p로 하락폭이 가장 큰것으로 나타나 앞으로 소비심리는 더욱 얼어붙을것으로 보입니다. 이러한 가운데 교육부는 고3·중3부터 급식없는 순차적 온라인 개학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소비자심리지수 추이 바이러스의 확산은 실물경제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했습니다. 코로나19로 늘어났던 한돈의 가정내 소비는 삼겹살데이를 기점으로 온·오프라인 모두 줄어들고 있습니다. 삼겹살데이 이후로 지육가격이 하락을 보이고 있으나 육가공업체의 가공감축 및 주중휴무는 늘어나고 있습니다. 재고가 증가하자 충청남도의 H유통은 지육가격을 등급가격으로 바꾼다고 통보하고 나섰습니다. 한국육류유통수출협회는 유통시황을 통해 '구이류는 생산량 감소에도 불구하고 재고가 증가하고 있어 시중에 덤핑물량이 더욱 늘어나고 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