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3℃
  • 흐림서울 23.6℃
  • 구름조금원주 24.1℃
  • 구름많음수원 22.2℃
  • 대전 23.1℃
  • 구름조금안동 20.2℃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3.4℃
  • 흐림부산 21.7℃
  • 맑음고창 22.4℃
  • 구름조금제주 23.1℃
  • 흐림서귀포 22.2℃
  • 구름조금강화 20.8℃
  • 구름많음이천 22.4℃
  • 흐림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2.1℃
  • 구름조금봉화 19.7℃
  • 구름많음경주시 23.3℃
  • 구름많음합천 22.0℃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ASF 51보] 파주·철원서 감염멧돼지 3두 추가 발견...누적 29두

모두 민통선 2차 울타리 지역 내에서 폐사체로 발견....현재까지 철원 13, 파주 8, 연천 8

27일 ASF에 감염된 야생멧돼지가 한꺼번에 3마리가 확인되었습니다. 모두 서로 다른 지역이며, 하루 3마리는 처음있는 일입니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27일 강원도 철원군 원남면과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 및 진동면 소재 민통선 내에서 발견된 3마리의 야생멧돼지 폐사체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감염멧돼지 폐사체는 모두 감염·위험 지역을 차단하고 있는 2차 울타리 내에서 관·군 합동 폐사체 정밀수색 과정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이로써 현재까지 감염멧돼지 수는 모두 29건으로 늘었습니다. 철원이 13건으로 가장 많고, 파주 8건, 연천 8건 등 입니다. 다행히도 아직까지 그 외 지역에서 발견된 예는 없습니다. 

 

환경과학원 관계자는 "29일까지 파주·연천·철원 지역 2차 울타리 안에서 관·군 합동수색이 진행되고 있어 앞으로 양성개체 검출건수는 더 늘어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25일부터 29일까지 환경부와 국방부는 합동수색팀을 구성해 감염멧돼지 폐사체가 있을 가능성이 높은 2차 울타리 내부 지역을 정밀 수색하고 있습니다. 현재 2차 울타리 내 지역에서는 총기 포획은 진행되고 있지 않습니다. 자칫 야생멧돼지를 자극해 다른 지역으로 이동·확산을 유발하지 않기 위한 조치라는게 환경부의 설명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