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4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조금서울 26.3℃
  • 구름조금원주 25.9℃
  • 맑음수원 27.2℃
  • 맑음대전 28.0℃
  • 구름조금안동 27.9℃
  • 구름많음대구 27.3℃
  • 맑음울산 22.7℃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2.4℃
  • 구름조금고창 25.2℃
  • 구름조금제주 23.1℃
  • 구름많음서귀포 23.0℃
  • 맑음강화 22.3℃
  • 구름많음이천 27.0℃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26.3℃
  • 구름조금봉화 25.5℃
  • 맑음경주시 26.2℃
  • 구름많음합천 26.2℃
  • 맑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ASF] 요약 정리...아시아 ASF는 안갯속 현재진행형

5월 6일 아프리카돼지열병 상황 요약 - 아시아 & 유럽

앞으로 시시각각으로 변하고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상황에 대해 유엔식량농업기구(FAO)의 보고를 바탕으로 정기적으로 관련 정보를 업데이트 예정입니다. -돼지와사람 

아시아에서 ASF는 지난해 8월 중국에 이어 현재 몽골과 베트남, 캄보디아 등으로 확산되었습니다. 중국은 예상되는 큰 피해 규모에 비해 외부로 공식적으로 알려진 발생보고는 여전히 제한적입니다. 베트남 역시 3월 말부터는 공식적인 발병 보고를 하고 있지 않고 있습니다. 캄보디아는 최근 추가 발병 보고한 가운데 세부적인 사항은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 북한에서의 ASF 발병은 여전히 '강한 의심' 수준으로 공식적으로 확인된 바가 없습니다. 

 

유럽의 경우 야생멧돼지를 중심으로 ASF가 계속 확인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체코가 ASF 박멸에 성공했습니다. 

 

 

◆중국 

중국 당국은 지난해 8월 3일 랴오닝성의 양돈장에서 첫 발병 보고 이후 현재(5월 2일 기준)까지 31개 성(省)·자치구·직할시 전역에서 공식적으로 129건의 ASF가 발생했다고 보고했습니다. 살처분 두수는 102만 두 가량입니다. 지난달 21일 하이난성 발생 보고(관련 기사) 이후 중국 당국의 추가 발생 보고는 없습니다.

 

이런 가운데 중국 당국은 농장뿐만 아니라 도축장, 가공장에서의 'ASF 자체 검사'를 실시하도록 허용·지시하고 불응시 '폐쇄' 등의 강력한 카드를 꺼내들었습니다. 농장 단계에서의 조기 발견과 함께 도축단계에서의 모니터링 강화, 가공단계에서의 ASF 바이러스 혼입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겠다는 것입니다.

 

또한, 지난 25일에는 최근 파악된 전국의 도축장에 대해 '온라인 검역 시스템'을 올 연말까지 구축한다는 계획도 밝혔습니다. 

 

◆몽골 

몽골은 올해 1월 15일 첫 발생 보고 이후 현재까지 6개 성(Bulgan, Darkhan-Uul, Dundgovi, Orkhon, Selenge, Tuv)과 수도 울란바토르 등에서 11건의 ASF(가구로는 105곳)가 발생했다고 보고했습니다. 살처분 두수는 3,115두이며 이는 몽골 전체 사육두수의 10%에 해당합니다. 

 

몽골은 지난 4월 4일에 OIE(세계동물보건기구)를 통해 3월 11일 발병을 마지막으로 추가 발병이 없다고 보고하였습니다. 

 

◆베트남  

베트남 당국의 공식 자료에 따르면 지난 2월 19일 첫 ASF 확인 이후 최근까지 24개 성·시로 확산되어 모두 89,600두가 살처분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당초 우려했던 남부지역으로의 ASF 확산은 이루어지고 있지 않으나, 베트남 지역신문들은 기 발생지역 내의 소규모 사육 가구에서의 산발적인 ASF 발병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현재 정확한 베트남의 ASF 상황은 알 길이 없습니다. 왜냐하면 베트남 당국이 3월 28일 이후 OIE(세계동물보건기구)에 공식적인 추가 발병 보고를 하고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유는 알려진 바 없습니다. 

 

◆캄보디아 

캄보디아는 4월 2일 Ratanakiri 성에서 첫 ASF가 발병했다고 보고했습니다. 그리고 이어 28일 같은 성에서 추가 ASF가 발병했다고 추가로 알렸습니다. 이로서 최근까지 2400두를 살처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럽

최근 루마니아와 우크라이나의 소규모 사육 가구에서 ASF가 확인된 가운데 야생멧돼지에서의 ASF 발생은 꾸준히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앞서 루마니아와 우크라이나를 비롯해 헝가리, 폴란드, 벨기에, 라트비아, 러시아 등에서 말입니다. 

 

이런 가운데 체코가 2월 26일 유럽연합으로부터 공식적으로 ASF 박멸을 인정받았습니다. 2017년 6월 야생멧돼지에서 ASF가 확인된 이후 유럽연합의 ASF 박멸 프로토콜(관련 기사)을 적용, 2018년 4월 이래 현재까지 ASF 양성 개체가 발견되지 않고 있습니다. 

 

현재 벨기에도 지난해 9월 이후 체코에서 적용한 프로토콜을 적용해 ASF 양성 야생멧돼지를 박멸하고 있습니다. 벨기에는 5월 2일 기준 766두의 양성 야생멧돼지를 확인 및 제거했으며, 아직까지 일반농장에서 ASF 발생한 사례는 없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