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구름조금동두천 3.2℃
  • 구름많음서울 7.1℃
  • 맑음원주 4.7℃
  • 맑음수원 5.1℃
  • 맑음대전 4.7℃
  • 맑음안동 5.9℃
  • 맑음대구 9.8℃
  • 구름많음울산 8.8℃
  • 맑음광주 6.4℃
  • 구름조금부산 10.0℃
  • 흐림고창 2.4℃
  • 맑음제주 9.9℃
  • 맑음서귀포 10.7℃
  • 구름많음강화 5.9℃
  • 구름조금이천 3.6℃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4.9℃
  • 맑음봉화 2.5℃
  • 구름많음경주시 8.7℃
  • 맑음합천 4.2℃
  • 맑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또 늘어난 돈사 화재...1월은 하루에 한 번꼴

소방청, 13일 기준 13건의 돈사 화재..피해액 21억7천만원

2019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대한민국은 여전히 '황금돼지의 해'를 즐기고 있지만, 정작 양돈농가는 크게 떨어진 돈가에 그렇지 못합니다. 여기에 가슴조리는 소식이 하나 더 있습니다. 

 

바로 '양돈장 화재' 입니다. 

 

 

1월들어 돈사 화재 발생이 더욱 늘어나는 양상입니다. 소방청 자료에 따르면 이번달 13일 기준 화재 발생 건수는 모두 13건 입니다. 거의 하루에 한 번꼴입니다. 

 

사실 지난해 9월부터 양돈장 화재 발생 건수는 매달 증가했습니다. 지난달인 12월에는 26건까지 늘어났습니다. 하지만, 1월은 더 늘어난 양상입니다. 

 

 

*올 1월 주요 돈사 화재 및 추정 피해액

▶3일 경남 밀양 자돈 300두 폐사 등 3천만 원 

4일 경기 안성 모돈 1000두, 자돈 2000두 폐사 등 16억 3천만 원

▶5일 경북 의성 모돈 140두, 자돈 1000두 폐사 등 1억8천만 원

▶7일 충남 홍성 비육돈 110두 폐사 등 4천3백만 원

▶8일 충북 괴산 모돈 500두, 자돈 660두 등 3억4천만 원

▶10일 경기 안성 돼지 700두 폐사

▶10일 강원 춘천 모돈 50두 폐사 4천7백만 원

 

게다가 피해 규모면에서 더욱 놀랍습니다. 13일 기준 13건 화재로 모두 21억7천만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우사(6건, 2천7백만)와 계사(7건, 2억)에 비교해도 더욱 그렇습니다.

 

구체적으로 4일 안성, 5일 의성, 8일 괴산에서의 화재 규모와 피해가 컸습니다.

 

 

한 양돈컨설턴트는 "현장을 실제 둘러보면 화재 관련 허술하기 짝이 없는 농장이 다반사이다"며 보다 철저한 일상적인 사전 관리 활동을 당부했습니다. 

 

참고적으로 지난해 전체 화재발생 건수는 181건이며 1월은 22건의 불이 났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무항생제축산물 인증제가 '축산법'으로 이관되었다 '무항생제축산물 인증제'가 축산법으로 이관되고, '축산물 수급조절협의회'의 설치 근거를 마련하는 축산법 개정안이 최근 개정·공포되었습니다. 무항생제축산물 인증제 소관을 '친환경농어업법'에서 '축산법'으로 이관 '무항생제축산물 인증제'는 소비자의 안전 축산물에 대한 수요에 부응하여, 축산물에 대한 항생제 사용 저감을 유도하고자 지난 2007년 도입되었습니다. 인증농가 중 양돈농가는 '19년 말 기준 719호가 있습니다. 그간 '친환경농어업법'을 통해 인증제를 관리해 왔으나, '환경 보전'을 주 목적으로 하는 법의 취지와 부합하지 않는다는 지적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온 가운데 지난 2017년 12월 27일 정부합동으로 발표된 '식품안전 개선 종합대책'의 후속조치로 '축산법'으로 이관이 추진되었습니다(관련 기사). 향후 무항생제인증제 시행을 위한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축산단체, 소비자단체, 전문가 등의 의견수렴을 거쳐서 축산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구체화할 계획입니다. 본격 시행일은 오는 8월 28일 입니다. 축산물 수급조절협의회 설치 근거 마련(관련 기사) 축산물 수급조절협의회는 생산자단체, 학계 및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소속 자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