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금)

  • 맑음동두천 14.1℃
  • 맑음서울 18.6℃
  • 맑음원주 17.0℃
  • 맑음수원 16.8℃
  • 맑음대전 16.4℃
  • 맑음안동 15.3℃
  • 맑음대구 18.2℃
  • 맑음울산 18.3℃
  • 맑음광주 18.8℃
  • 맑음부산 20.8℃
  • 맑음고창 13.5℃
  • 맑음제주 18.4℃
  • 맑음서귀포 20.6℃
  • 맑음강화 14.7℃
  • 맑음이천 15.2℃
  • 맑음보은 14.5℃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4.7℃
  • 맑음봉화 11.7℃
  • 맑음경주시 15.9℃
  • 맑음합천 15.3℃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7월 ASF 양성멧돼지 크게 증가...포획 비율 40% 육박

15일 기준 벌써 28건, 전달 20건보다 많아....이달 초 환경부 '하절기 야생멧돼지 대응책' 실행 영향

환경부가 지난 4일 하절기 야생멧돼지 대응책(관련 기사)을 내놓은 이후 ASF 양성멧돼지 발견건수가 크게 증가해 향후 추이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기존 시·군 내이지만, 발견지역도 넓어졌습니다. 다행스러운 것은 모두 광역울타리 내입니다. 

 

 

7월 현재(15일 기준) 양성멧돼지 추가 개체수는 28건입니다. 불과 보름 만의 실적입니다. 게다가 장마 기간에 벌어진 일입니다. 

 

28건이 적은 숫자처럼 보일 수 있으나, 앞서 5월 19건, 6월 20건과 비교하면 크게 늘어난 숫자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런 추세라면 지난해 7월 34건 기록을 가뿐히 넘어설 것으로 보입니다. 

 

이달 가장 많은 양성멧돼지가 확인된 시군은 인제로 11건입니다. 이어 춘천 6, 포천 3, 양구·고성 각 2, 연천·화천·가평·홍천 각 1 등의 순입니다. 강원도과 경기도의 비율은 23:5로 압도적으로 강원도에서 더 많은 양성멧돼지가 발견되고 있습니다. 

 

 

이들 양성멧돼지 추가 발견 건 가운데 눈에 띄는 것은 고성과 홍천, 가평 건입니다. 고성(#1461, #1471)은 처음으로 민통선 밖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지난해 4월과 5월 고성 민통선 내에서 양성멧돼지가 발견된 이래 1년 2개월 만의 일입니다. 

 

홍천 양성멧돼지(#1467) 건은 지난 4월(#1359)에 이어 두 번째 추가 사례입니다. 홍천은 아직 미발생 지역인 양평과 횡성과 남쪽으로 맞닿아 있습니다. 

 

가평 양성멧돼지(#1460) 건은 민통선으로부터 42.5km 떨어진 지점으로 경기도 최남단 추가 사례입니다. 기존 사례(#1229)와 10.9km 거리로 포획단에 의해 수렵에 의해 잡혔습니다. 양성멧돼지 발견 지점이 늘어났다는 것을 의미한다 볼 수 있습니다. 

 

 

이달 양성멧돼지가 전달에 비해 크게 증가한 것은 적극적인 포획 활동 덕분으로 보입니다. 28건 가운데 17건은 폐사체이며, 나머지 11건, 약 40%가 포획트랩이나 포획틀, 수렵을 통해 붙잡혔습니다. 수렵이 8건으로 가장 많습니다. 참고로 전체 양성멧돼지(1471건) 중 포획개체 비율이 불과 5% 정도입니다. 


한편 15일 기준 전국적인 누적 ASF 발생건수는 1488건입니다. 일반돼지는 17건이며, 야생멧돼지는 1471건입니다. 야생멧돼지의 지역별 발견건수는 연천 416, 철원 36 파주 100, 화천 422, 양구 76, 고성 6, 포천 92, 인제 94, 춘천 171, 가평 31, 영월 14, 양양 8, 강릉 3, 홍천 2 등입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