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17.6℃
  • 맑음서울 20.6℃
  • 맑음원주 19.2℃
  • 맑음수원 18.8℃
  • 맑음대전 18.6℃
  • 맑음안동 19.5℃
  • 맑음대구 21.4℃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20.3℃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20.8℃
  • 맑음서귀포 22.6℃
  • 맑음강화 15.7℃
  • 맑음이천 19.6℃
  • 맑음보은 17.3℃
  • 맑음금산 16.8℃
  • 맑음강진군 18.1℃
  • 맑음봉화 14.9℃
  • 맑음경주시 18.6℃
  • 맑음합천 18.1℃
  • 맑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접경지역 재입식 8개월째 진행률 절반도 안된다

7.8 기준 84호(연천47, 파주21, 강화7, 김포6, 철원2, 고양1),..전체 대상 200호 대비 42.0% 수준

최근(7.8 기준)까지 재입식에 성공한 접경지역(경기북부, 철원 및 강화) 돼지농장 숫자는 재입식 허용 8개월째 전체 대상 농장의 절반도 안 되는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여전히 더딘 속도로 정부의 대처와 지원이 아쉬운 대목입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현재 접경지역 재입식 대상 농장 200호 가운데 실제 돼지를 입식한 농장은 84호입니다. 비율로 보면 42.0%입니다. 

 

지난해 11월부터 재입식이 8개월째에 접어든 가운데 매월 10곳 정도의 농장이 새로 입식을 하고 있는 셈입니다. 지난 4월 초에 파악된 재입식 농장 숫자(56호)와 비교하면 3달 사이 불과 28호가 늘어났습니다(관련 기사). 재입식 속도가 증가하는게 아니라 외려 떨어진 것입니다. 

 

이들 84호를 지역으로 살펴보면 연천이 47호로 가장 많고, 이어 파주가 21, 강화 7, 김포 6, 철원 2, 고양 1 등의 순입니다. 대부분이 후보돈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돼지 숫자로는 대략 4만 두 규모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2019년 ASF 관련 살처분·수매 농가는 261호(파주 96, 연천 88, 강화 39, 김포 22, 강화 15, 고양 1 등 44만6천 두)입니다. 이들 가운데 재입식 의사를 밝힌 농가는 모두 200호입니다. 지역별 입식 포기 농장 숫자는 정확히 알려진 바 없으나 파주와 강화에 많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재입식을 위해서는 청소·세척·소독·분뇨처리뿐만 아니라 8대 방역시설을 설치 후 민관 합동 평가단의 최종 점검 평가를 통과해야 가능합니다. 발생농장 및 반경 500m 농가의 경우 시험입식이 추가됩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