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6℃
  • 맑음서울 0.6℃
  • 구름조금원주 0.2℃
  • 맑음수원 -0.6℃
  • 구름조금대전 0.1℃
  • 맑음안동 -0.7℃
  • 맑음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5.0℃
  • 구름조금광주 1.7℃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0.3℃
  • 구름조금제주 6.4℃
  • 맑음서귀포 7.1℃
  • 맑음강화 -2.4℃
  • 구름조금이천 1.0℃
  • 맑음보은 -3.2℃
  • 구름조금금산 -1.5℃
  • 맑음강진군 2.8℃
  • 구름조금봉화 -1.3℃
  • 구름많음경주시 4.8℃
  • 맑음합천 0.5℃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희망이 없다".....ASF 피해농가 20일 겨울 추운 거리로 나선다

철원, 김포, 파주, 연천, 강화 등 5개 지역 ASF 피해농가와 연천 및 포천 농가들 20일 농식품부 앞 집회 예정

철원, 김포, 파주, 연천, 강화 등 5개 지역 ASF 피해농가들과 양주·포천 등 양돈농가들이 오는 20일 한겨울 거리로 나섭니다. 

 

 

5개 지역 ASF 피해농가 총괄 비대위원회(이하 ASF 비대위)는 20일 세종시 농림축산식품부 앞에서 생존권 사수를 위한 집회를 연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3일 연천, 파주, 김포, 강화, 철원의 5개 지역 ASF 피해 농가 대표들은 올해 첫 회의를 가졌습니다. 이들은 이날 회의에서 'ASF 비대위'를 구성하였습니다. 그리고 총괄 비대위원장으로 '이준길 대표(북부유전자)'를 선출했습니다.

 

또한, ASF가 발병한지 어느덧 4개월이 넘어가는 시점에서 정부가 향후 재입식과 피해농가 대책 등에 모르쇠로 일관하는 것에 항의하고자 20일 농림축산식품부 앞에서 집회를 열기로 뜻을 모았습니다.

 

20일 집회에는 5개 ASF 피해 지역뿐만 아니라 인근 양주와 포천 지역 농가도 참여하는 등 500여 명이 모일 예정입니다. 포천과 양주 농가들은 이동제한으로 역시 고통과 피해를 겪고 있습니다. 

 

 

ASF 비대위 이준길 위원장은 "힘든 일은 참고 견딜 수 있지만, 희망이 없는 사람들은 극단적인 선택을 한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11월 14일과 28일 재입식 관련 두 번이나 약속하고도 위험도 평가기준 발표를 미루면서 시간만 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휴업보상도 폐업보상도 없이 포기하기를 기다리는 지금의 상황에서 헌법에 보장된 사유재산권을 지키는데 5개 시·군이 똘똘 뭉쳤다"고 하면서 "어렵게 모인 5개 시군 통합 비대위가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했습니다.

 

5개 지역 ASF 피해농가들은 ▶조속한 재입식 요청 ▶멧돼지로 인한 이동제한 해제 및 사육돼지와의 분리 ▶휴업손실금 보상 ▶장기 이동제한으로 인한 피해보상 등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다비육종,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과의 업무 협약 체결 다비육종(대표이사 민동수)은 지난 14일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대표이사 김도영) 및 백두대간 브랜드협의회(회장 최성원)와의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 및 호혜의 원칙 아래 적극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은 청정지역 강원도를 기반으로 한 친환경인증 회원농가에서 사육된 돼지를 통해 생산부터 유통까지 깨끗하고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04년 강원도 농수특산물품질보증, 2006~2019년 소시모 우수축산물브랜드 인증, 2008년 브랜드 경진대회 돼지부문 ‘고품질상’, 2016년 친환경축산 유통부문 ‘대상’, 2018년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우수상’ 등을 획득 및 수상하며 지속 발전하고 있는 브랜드 경영체입니다. 다비육종은 ‘국내 최초 종돈 판매 6만두 달성’을 기록하였으며, 우수한 유전자원에 대한 가치를 인정받아 국내 종돈시장 최대 생산기반 및 분양실적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다비육종은 '금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하여 장점을 극대화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는 방향으로 긴밀히 업무를 협조할 계획이며, 회원농가에 우수한 종돈 공급 및 회원농가 사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