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월)

  • 맑음동두천 -2.0℃
  • 연무서울 0.0℃
  • 구름조금원주 -4.1℃
  • 박무수원 0.1℃
  • 박무대전 -3.7℃
  • 박무안동 -6.9℃
  • 박무대구 -3.4℃
  • 맑음울산 0.4℃
  • 박무광주 -1.0℃
  • 맑음부산 4.6℃
  • 맑음고창 -3.4℃
  • 구름많음제주 8.3℃
  • 맑음서귀포 6.5℃
  • 흐림강화 1.1℃
  • 구름조금이천 -5.1℃
  • 맑음보은 -7.1℃
  • 맑음금산 -7.0℃
  • 맑음강진군 -3.6℃
  • 맑음봉화 -9.1℃
  • 맑음경주시 -4.8℃
  • 맑음합천 ℃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베트남 3보] 베트남 ASF, 벌써 7개 지역 발병....중국보다 빠르다

베트남 1일 추가 ASF... 첫 발생 이후 열흘 만에 7개 지역으로 확산

베트남의 아프리카돼지열병(이하 ASF)이 불과 열흘 만에 7개 지역으로 확산되었습니다.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는 지난 28일 베트남에서의 ASF가 6개 도(96 가구, 33 개 마을, 20 공동체)에서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19일 흥옌과 타이빈을 시작으로 22일 하이퐁, 25일 타인호아, 28일 하남과 수도 하노이 등 입니다. 대부분 ASF가 확진된 농가는 소규모이어서 살처분된 돼지는 모두 2,350 마리 입니다. 

 

 

3월에도 ASF의 추가 확진은 이어졌습니다. 1일 인근 하이즈엉 지역의 95두 규모 농가에서 ASF가 확진되어 인근 돼지 15두와 함께 살처분 되었습니다.

 

 

이로서 3일 기준 베트남의 ASF 발생지역은 모두 7개 지역(5개 성, 2개 중앙직할시; 하이퐁, 하노이)로 늘어났습니다. 이들 지역은 모두 베트남 북부에 위치해 있으며 서로 인접해 있습니다(관련 기사관련 기사).

 

현재까지 전체적으로 발생규모 면에서 모두 작지만, 문제는 확산 속도 입니다. 19일 베트남이 ASF 발생을 공식화한 이후 불과 열흘 만에 7개 지역으로 ASF 확진 지역이 늘어난 것입니다. 이는 중국보다 빠른 추이입니다. 중국은 지난 8월 3일 첫 ASF가 발생한 후 13일이 경과한 후에 두 번째 확진 사례가 나왔습니다. 

 

베트남은 이러한 확산의 원인으로 방역을 담당한 조직이 아직 체계적으로 정비가 되지 않아 ASF 상황에 대한 모니터링과 보고, 위생, 소독 등이 효과적으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고 아울러 농가에 지급하는 살처분 보상비가 시세의 70% 정도에 그치고 보상비 신고 절차도 복잡해 빠른 신고를 기대하기 어렵다는 분석입니다. 

 

 

한편 베트남 당국은 5가지 하지 말아야 할 것을 홍보하며 ASF 확산 차단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질병을 숨기지 말 것 ▶아프거나 죽은 돼지를 사고 팔거나, 운반하지 말 것 ▶질병에 걸린 돼지는 도축하지 말 것 ▶죽은 돼지를 아무데다 버리지 말 것 ▶열처리 하지 않은 음식을 돼지에게 주지 말 것 등 입니다. 

 

▶베트남 ASF, 하이즈엉을 포함해 7개 지역으로 확산(출처: VTV24 유튜브)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