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월)

  • 맑음동두천 9.8℃
  • 맑음서울 11.1℃
  • 맑음원주 11.7℃
  • 맑음수원 11.1℃
  • 맑음대전 11.4℃
  • 구름많음안동 13.1℃
  • 구름조금대구 17.6℃
  • 구름조금울산 16.3℃
  • 맑음광주 12.9℃
  • 구름조금부산 17.2℃
  • 맑음고창 10.9℃
  • 구름조금제주 17.0℃
  • 흐림서귀포 18.4℃
  • 맑음강화 11.1℃
  • 맑음이천 10.4℃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9.8℃
  • 맑음강진군 12.8℃
  • 구름조금봉화 11.6℃
  • 구름많음경주시 13.7℃
  • 구름많음합천 14.5℃
  • 구름조금거제 15.6℃
기상청 제공

일본에서 또다시 ASF 바이러스 유전자 검출....감염력 있을 가능성

9일 일본 농림수산성, 중국발 여행객의 휴대 만두에서 ASF 바이러스 유전자 검출

일본에서 입국여행객의 불법휴대품에서 아프리카 돼지열병(이하 ASF) 바이러스의 유전자가 또다시 검출되었습니다. 이번에는 바이러스가 감염력을 가진 상태일 가능성이 높아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다시 말해 돼지에게 이 만두를 먹일 경우 실제 ASF가 발병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일본 농림수산성은 지난달 14일 상해를 출발해 일본 하네다 공항을 통해 입국하려던 여행객이 휴대한 만두 시료에서 ASF 유전자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지난 9일 밝혔습니다. 이 만두는 집에서 만든 것으로 아직 찌거나 튀기지 않은 '비가열' 상태로 확인되었습니다. 

 

 

ASF 바이러스는 통상 70도 이상 30분 정도 열을 가열 시 파괴, 즉 감염력을 잃으나 그렇지 않은 경우 고기에서는 기본적으로 100일 이상의 감염력을 가집니다. 따라서 전문가들은 이번에 아직 익히지 만두에서 검출된 바이러스의 유전자가 감염력을 아직도 갖고 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의견이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지난달 22일 중국발 여행객이 휴대한 진공포장된 소시지에서 ASF 바이러스의 유전자가 첫 확인된 바가 있습니다(관련 기사). 일본 당국은 이번 만두를 포함해 ASF 바이러스 유전자의 감염력(전염성) 여부는 추후 검사를 통해 확인할 예정입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