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19.9℃
  • 서울 21.8℃
  • 흐림원주 22.2℃
  • 수원 23.5℃
  • 대전 22.3℃
  • 흐림안동 22.2℃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1.9℃
  • 광주 20.9℃
  • 흐림부산 22.3℃
  • 흐림고창 21.2℃
  • 제주 23.5℃
  • 서귀포 22.8℃
  • 흐림강화 20.5℃
  • 흐림이천 22.2℃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1.5℃
  • 흐림봉화 19.7℃
  • 흐림경주시 23.6℃
  • 흐림합천 22.6℃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ASF 야생멧돼지 확산세 속 1,000건 돌파

28일 야생멧돼지 ASF 발생건수 1001건 기록....국내 ASF 발생 500일만의 기록(2개 도, 12개 시군)

URL복사

28일 야생멧돼지에서의 ASF 발생건수가 1천 건을 돌파했습니다. 국내 ASF 발생 500일만의 일입니다. 

 

 

앞서 '돼지와사람'은 지난 25일 국내 ASF 발생(사육돼지, 야생멧돼지)이 누적 1천 건을 넘어섰다는 소식을 전g한 바 있습니다(관련 기사). 여기에는 사육돼지 발생 16건이 포함된 결과입니다. 

 

그런데 불과 3일 후인 28일 강원도 화천과 춘천, 경기도 연천 등에서 ASF 감염 멧돼지가 6건 추가 확인되면서 이번에는 야생멧돼지의 ASF 발생만으로 1천 건을 기록한 것입니다. 정확히는 1,001건입니다. 

 

 

1000번째 ASF 양성 멧돼지는 지난 27일 강원도 춘천시 서면 오월리 산자락에서 정부 수색팀에 의해 폐사체로 발견되었습니다. 4개월령 어린 개체로 폐사한지 30일이 경과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한편 국내 멧돼지에서 ASF 발생이 처음으로 확인된 것은 국내 첫 사육돼지에서 ASF가 확진된 날로부터 16일이 경과한 지난 2019년 10월 3일입니다. 전날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의 비무장지대 안에서 군부대에 의해 발견되었습니다.

 

 

당시 멧돼지에서 ASF 발생이 확인되면서 국내 ASF 사태는 새로운 상황을 맞이했습니다. 멧돼지를 통한 지역 확산 가능성과 함께 사태가 장기화될 수 있다는 전망입니다. 뒤늦게 정부가 차단울타리 설치와 함께 포획에 나섰지만, 결국 우려가 현실이 되었습니다. 

 

지금까지 전국적으로 야생멧돼지에서의 ASF 발생건수는 1001건이며, 지역적으로는 2개 도(경기472, 강원529) 12개 시·군(연천324, 철원34 파주98, 화천353, 양구36, 고성4, 포천38, 인제47, 춘천40, 가평12, 영월8, 양양7)에서 발생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계속 확산 중이며 종식 가능성은 현재로선 '제로'라는게 일반적인 시각입니다. 

 

 

관련해 정부는 지난 14일 야생멧돼지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을 4개 지역(①기존발생지역, ②핵심대책지역, ③신규발생지역, ④사전예방지역)으로 구분하고, 차별화된 멧돼지 관리전략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관련 기사).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







윤준병 의원 '가축사육으로 인한 지역간 갈등 사전에 막는다' 가축사육에 따른 지자체간 분쟁을 사전에 막기 위한 법안이 제안되었습니다. 현행법은 시장·군수·구청장이 지방자치단체의 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일정 구역을 가축사육제한구역으로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하되,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에서는 인접 지방자치단체의 요청이 있는 경우에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윤준병(더불어민주당 정읍 고창) 의원 등 10인의 국회의원들은 '가축사육제한구역의 지정 고시함에 있어, 협의 없이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 및 지역주민은 지정·고시 이후에 알게되어 분쟁의 원인이 되고 있다'라며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의무사항으로 하고, 가축사육제한구역 지정에 대한 협의가 난항을 겪을 경우 조정 할 수 있는 구체적인 법적 근거가 필요하다'는 필요성도 제기하였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윤의원은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 중 일정한 구역을 지정·고시하여 가축의 사육을 제한하려는 경우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야 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가 가축의 사육을 제한할 수 있는 구역을 이미 지정·고시한 경우에는 특별한 사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