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동두천 6.0℃
  • 맑음서울 6.7℃
  • 맑음원주 7.7℃
  • 맑음수원 4.6℃
  • 맑음대전 6.4℃
  • 맑음안동 7.5℃
  • 맑음대구 9.3℃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5.7℃
  • 맑음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2.7℃
  • 맑음제주 9.0℃
  • 맑음서귀포 10.2℃
  • 맑음강화 7.7℃
  • 맑음이천 5.9℃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5.2℃
  • 흐림강진군 5.1℃
  • 맑음봉화 1.8℃
  • 맑음경주시 5.0℃
  • 맑음합천 7.5℃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이번에는 보령에서 화재...비육돈 700두 폐사

28일 충남 보령시 천북면 양돈장에서 불...돈사 1개동 소실 등 1억 7천만 원 재산피해

대형 돈사화재는 계속 이어져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충남 보령입니다. 

 

 

충남소방본부는 지난 28일 오후 6시 55분경 보령시 천북면 소재의 양돈장에서 불이 났다고 밝혔습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시간25분 만에 꺼졌으나, 이 과정에서 돈사 1개 동(194㎡)이 소실되고 돈사 안 비육돈 400여 두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1억7천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번 화재 원인을 잠정 전기적 요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돈사 내 환풍기 전선이 단락되면서 불이 났다고 추정하고 있습니다. 

 

 

소방청에 따르면 이번 화재는 올들어 116번째 돈사화재 발생사례 입니다. 앞서 최근 ▶21일 정읍(2억5천만 원) ▶23일 문경( 2억 원) ▶25일 홍성(2억5천만 원) 등에서 화재 소식이 잇다르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