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2℃
  • 구름많음서울 22.4℃
  • 구름많음원주 22.6℃
  • 맑음수원 22.2℃
  • 구름조금대전 24.1℃
  • 맑음안동 24.1℃
  • 맑음대구 26.4℃
  • 구름조금울산 24.6℃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23.1℃
  • 구름많음제주 24.0℃
  • 구름조금서귀포 23.0℃
  • 구름조금강화 20.2℃
  • 맑음이천 22.6℃
  • 구름조금보은 23.8℃
  • 구름조금금산 23.6℃
  • 맑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봉화 21.5℃
  • 맑음경주시 27.3℃
  • 구름많음합천 26.0℃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일본 ASF 위기 고조...'살아있는' 바이러스 첫 확인!!

1월 중국산 소시지 2점에서 바이러스 분리...불법축산물 대응 강화 방침

일본에서 감염력이 확인된 아프리카돼지열병(이하 ASF) 바이러스가 처음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일본 농림수산성은 2일 기자 브리핑을 통해 중국 여행객이 가져온 소시지 두 점에서 '살아있는 ASF 바이러스'가 검출되었다고 밝혔습니다. 그간 감염력이 없는 바이러스 유전자가 여러 건 검출된 바는 있습니다만, 실제 감염력을 가진 바이러스가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 바이러스를 돼지에게 실제 접종 시 ASF 증상이 발현될 가능성이 있다는 것입니다. 

 

 

이들 소시지는 올해 1월 12일 일본 중부공항에서 각각 상하이와 칭다오발 항공기로 입국한 중국인의 짐에서 검역단계에서 확인되었으며 가열이 온전히 되지 않은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농림수산성은 "최근 동물검역소에서 수거된 축산물의 건수는 약 9만4천 건으로 이 가운데 거의 절반에 가까운 4만2천 건은 중국에서 반입되었다"며, "이번 살아있는 ASF 바이러스 검출을 계기로 앞으로 불법축산물의 반입에 대해 법에 따라 고발 등의 대응을 강화할 방침이다"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