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구름조금동두천 7.0℃
  • 구름많음서울 9.1℃
  • 맑음원주 10.7℃
  • 구름많음수원 7.6℃
  • 흐림대전 9.0℃
  • 구름많음안동 12.8℃
  • 구름많음대구 13.5℃
  • 울산 13.5℃
  • 맑음광주 10.1℃
  • 흐림부산 16.1℃
  • 맑음고창 8.4℃
  • 구름조금제주 16.1℃
  • 구름조금서귀포 16.7℃
  • 구름많음강화 4.7℃
  • 구름많음이천 9.1℃
  • 흐림보은 8.5℃
  • 흐림금산 5.2℃
  • 맑음강진군 11.2℃
  • 흐림봉화 11.4℃
  • 맑음경주시 13.3℃
  • 흐림합천 11.4℃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아시아 ASF, 오세아니아로 번지나? 동티모르 발병!

동티모르, 27일 OIE에 ASF 발병 보고...9일부터 발병해 100여 사례, 405두 폐사

지난해 8월 중국을 시작으로 번진 아시아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사태가 호주·뉴질랜드 등 오세아니아로 번질 기세입니다. 인근 동티모르에서 ASF 확진되었기 때문입니다. 

 

 

지난 27일 동티모르는 수도 딜리(Dili)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하 ASF)이 최초로 발생하였다고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보고하였습니다. 지난 9일부터 딜리에 소재한 뒷마당(backyard) 돼지농장(100개소)에서 ASF로 발생해 405두가 폐사하였다는 것입니다.

 

검사는 호주 동물위생연구소에 실시했으며, 이로서 동티모르는 아시아에서 ASF가 발생한 열번째 국가입니다. 수도 딜리에는 2015년 기준 4만4천 두의 돼지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동티모르는 섬나라로 인도네시아와 국경을 접하고 있는 작은 나라입니다. 호주와는 비행기편으로 1시간 거리 입니다. ASF가 이제 인도네시아뿐만 아니라 호주, 인근 뉴질랜드로 확산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호주와 뉴질랜드는 지난해 중국에서 ASF 발병이후 국경검역을 한층 강화하고 있습니다. 호주에서는 불법휴대축산물에서 다수의 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확인된 바가 있습니다(관련 기사). 

 

한편 우리 정부는 동티모르에서 ASF 확진됨에 따라 관련 항공 노선에 대한 휴대품 검색을 강화하여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동티모르는 우리나라에 직접 취항하는 노선은 없습니다. 아울러 돼지, 돼지고기 등 관련제품의 수출이 금지된 국가입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