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흐림동두천 24.5℃
  • 흐림서울 25.2℃
  • 구름많음원주 25.1℃
  • 구름많음수원 25.6℃
  • 구름많음대전 24.8℃
  • 흐림안동 26.0℃
  • 흐림대구 25.5℃
  • 흐림울산 26.6℃
  • 광주 25.4℃
  • 구름많음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많음제주 29.7℃
  • 흐림서귀포 26.9℃
  • 흐림강화 25.3℃
  • 구름많음이천 23.7℃
  • 구름많음보은 22.5℃
  • 구름많음금산 24.9℃
  • 흐림강진군 26.2℃
  • 구름많음봉화 23.3℃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조금합천 24.8℃
  • 구름조금거제 27.5℃
기상청 제공

[한 장의 사진] 아프리카돼지열병과 10만원

야생멧돼지에 ASF 확진 시 10만원 포상금, 불법축산물 과태료 여전히 10만원

야생멧돼지 폐사체 발견 시 즉시 신고하세요!

(의심증상: 충혈, 푸른 반점, 출혈 등)

 

 

*남은 음식물 버리거나 동물에게 먹이주기 금지

*폐사체 발견 시 접촉 금지, 세척 및 소독, 최소 3일간 양돈농가 방문 금지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확진 시 10만원 지급(신고: 국립환경과학원)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에 유입되면 우리 한돈산업에 미치는 피해는 2010-2011년 구제역 사태 이상의 피해가 될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입니다. 나아가 상재화로 인해 산업의 미래도 불투명할 수 있습니다. 소비자들의 먹거리에도 비상이 걸릴 것이 불을 보듯 뻔합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나 국회 등이 생각하는 ASF의 무게는 '10만원' 입니다. 야생멧돼지에서 ASF가 나오면 '10만원'의 포상금이 지급됩니다. 국내 입국 여행자의 불법 휴대 축산물에 대한 과태료 또한, 여전히 '10만원'에 머물고 있습니다. 

 

10만원....여러분이 생각하는 ASF의 무게는 얼마입니까? 

관련기사

배너


배너





농식품부, 매월 적정사육두수 초과 여부 점검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가 이달부터 매달 전국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적정사육두수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고, 개선되지 않을 경우 과태료 부과 등 강력한 행정조치에 나섭니다. 농식품부는 축산농가의 과잉사육을 방지할 수 있도록 매월 축산업 허가면적과 이력제 사육신고두수를 기반으로 적정사육두수 초과 의심 농가를 파악하고, 당월 지자체 현장 확인을 거쳐 개선하도록 하고, 개선되지 않을 시에는 축산법령에 따라 엄정하게 조치해 나갈 계획이라고 지난 6일 밝혔습니다. 농식품부는 축산법상의 적정사육두수를 초과한 과잉사육이야말로 가축분뇨 발생량을 증가시키고, 축산악취의 주요 원인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이에 이를 방지하기 위해 앞으로 관계부처·지자체 등과 협력하여 농가의 적정사육기준 준수여부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기로 한 것입니다. 앞서 지나 3월에는 축사 내 가축의 적정사육 여부를 쉽게 계산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보급에 나선 바 있습니다(관련 기사). 관련해 농식품부는 최근 축산법상 적정사육기준 초과로 확인된 115 농가(돼지 61호, 젖소 54호)에 대한 점검 결과(6.28-7.30), 76 농가에서 236건의 법 위반사항을 적발하고, 이 가운데 돼지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