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5℃
  • 구름많음서울 24.8℃
  • 구름많음원주 22.7℃
  • 구름많음수원 24.3℃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안동 23.4℃
  • 연무대구 27.1℃
  • 박무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25.9℃
  • 박무부산 28.2℃
  • 구름조금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5.7℃
  • 구름많음서귀포 27.3℃
  • 구름많음강화 23.8℃
  • 구름많음이천 22.6℃
  • 구름많음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5.6℃
  • 구름많음봉화 23.1℃
  • 구름많음경주시 27.4℃
  • 구름많음합천 25.0℃
  • 구름조금거제 28.1℃
기상청 제공

폭염속 22년만의 국무총리 양돈현장 방문..."농업인 여러분 고맙습니다"

8일 이낙연 국무총리 경기 안성 구성농장 방문..폭염 대비 및 정화방류 시설 등 점검 및 격려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9일 오후 경기도 안성시에 소재한 구성농장(대표 곽영규)을 방문했습니다.

 

 

이날 이 총리의 농장 방문은 최근 계속된 폭염으로 농장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격려하고, 축산 및 채소농장의 폭염대응 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이뤄졌습니다.

 

 

이 총리는 구성농장에서 경기도 축산산림국장으로부터 축산분야 폭염대응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방역복과 방역복, 방역모 등을 착용한 후 돈사 안의 냉방기와 쿨링패드 등 돈사시설을 직접 점검했습니다. 

 

 

이 총리는 임신사에 들어가기 전 "나 때문에 일부러 (돼지에) 스트레스 주지 말라"는 경험과 배려 섞인 말을 했습니다. 분만사에도 들러 모돈과 자돈의 상태를 둘러보며 최근 선진화된 양돈장 시설에 많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돈사를 둘러본 후 이 총리는 함께 동행한 언론인들에게 MSY 개념을 소개했습니다. 이 총리는 '양돈선진화를 평가하는 척도 가운데 MSY가 있는데, 농장의 경우 (우리나라 평균보다 월등히 높은) MSY가 28두'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또한, 정화 방류시설 등을 보여주며, 냄새가 나지 않는 것을 직접 알려주기도 했습니다. 

 

현직 국무총리가 양돈장을 방문한 일은 지난 1997년 고건 총리 이후 22년만의 일입니다. 이 총리는 앞서 총리 취임 직전 전남도지사 재임 시절 전남 신안의 성일축산농장(대표 이용기)을 직접 방문, 평상시 양돈에 대한 남다른 관심을 보인 바 있습니다. 

 

 

이 총리는 농장 방문 다음날 트위터에 "연일 폭염. 가축도, 채소도 힘듭니다. 경기도 안성. 폭염을 이겨내는 양돈장과 오이하우스를 찾았습니다. 많은 어려움을 딛고 농업을 발전시키시는 농업인 여러분, 고맙습니다"라는 글을 사진과 남기며, 농업인의 노고를 격려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