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0℃
  • 맑음서울 6.1℃
  • 맑음원주 6.0℃
  • 맑음수원 3.0℃
  • 맑음대전 5.9℃
  • 맑음안동 5.2℃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7.0℃
  • 맑음광주 7.9℃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3.0℃
  • 맑음제주 12.4℃
  • 맑음서귀포 13.6℃
  • 맑음강화 1.5℃
  • 구름조금이천 4.6℃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3.4℃
  • 맑음강진군 5.1℃
  • 맑음봉화 0.7℃
  • 맑음경주시 4.0℃
  • 맑음합천 5.5℃
  • 구름조금거제 7.1℃
기상청 제공

4월 첫 날 새벽 논산 불...돼지 천여 마리 잃어

1일 충남 논산에서 돈사 화재...돈사 1개동 소실 등 9900만원 피해

4월 첫 날 새벽 불로 한순간에 돼지 천 마리를 잃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충남소방본부는 1일 새벽 4시21분경 충남 논산시 은진면에 위치한 양돈장에서 화재가 났다고 밝혔습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약 1시간 여만에 진화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철골조 돈사 1동(660㎡)이 불에 타고, 돈사 안에 있던 모돈과 자돈 1천여 마리가 폐사하는 등 소방서 추산 9천9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아직까지 정확한 화재 원인은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경찰과 소방당국은 원인 조사에 나섰습니다. 

 

 

한편 이번 화재는 올들어 54 번째 돈사 화재입니다. 누적 피해액은 약 74억 원을 넘어서고 있습니다. 올해는 평년보다 화재 발생건수는 감소세이지만, 피해액은 급증하고 있습니다. 대형화재도 적지 않았고, 고가의 시설·기자재 때문이라는 지적입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에 축산인은 없다 총선이 16여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코로나 정국에도 각 정당들은 민심을 얻기 위한 총선 공약을 내고 선거에 여념이 없습니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는 지난 2월 각 정당에 축단협 핵심 6대 요구사항을 제시했습니다. 핵심 6대 요구사항은 ▲가축분뇨 적정처리를 위한 가축분뇨법 개정 마련 ▲축산농가 공익직불제 도입·확대 ▲축산물 가격 및 수급안정 근본대책 마련 ▲국산 축산물 공공 급식 활성화 ▲지속가능한 축산과 농업을 위한 상생방안 마련 ▲대기업 축산 진출 저지 방안 마련 등 입니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정책위원회는 지난 15일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을 만들겠습니다"라는 구호와 함께 총선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농어촌 지역의 의료 인프라 확충 등 복지체계를 구축하여 농어업인의 삶의 질을 향상시킵니다. 또한 농산물 수급·가격안정 대책을 추진하고 생산자 조직을 강화하여 농수산식품산업을 혁신하겠다는 의지를 공약에 담았습니다. 축단협이 제시했던 6대 요구사항은 더불어민주당의 공약에 담기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면밀히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의 총선공약은 꾸준한 논의를 거쳐 이미 농림축산식품부를 통해 진행되거나 진행될 예정인 정책들이 공약으로 다시 한번 정리되었습니다.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