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1.3℃
  • 구름조금서울 4.9℃
  • 맑음원주 4.1℃
  • 맑음수원 2.5℃
  • 맑음대전 4.2℃
  • 박무안동 3.2℃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6.7℃
  • 맑음광주 6.3℃
  • 맑음부산 9.3℃
  • 흐림고창 1.6℃
  • 맑음제주 11.5℃
  • 구름많음서귀포 12.7℃
  • 구름조금강화 1.7℃
  • 맑음이천 2.5℃
  • 맑음보은 0.7℃
  • 구름조금금산 1.4℃
  • 흐림강진군 4.1℃
  • 맑음봉화 0.0℃
  • 구름많음경주시 2.5℃
  • 맑음합천 3.7℃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올 3분기 기준 누적 화재 건수는 줄고 피해액은 늘었다

소방청, 올해 1~9월 돈사 화재 모두 125건, 작년 동기간 138건보다 13건 줄어

올해 양돈장 화재 발생이 적지 않은 가운데 3분기 기준 누적 화재 건수는 줄었고 반대로 피해액은 늘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방청 국가화재정보센터에 따르면 올 1월부터 9월까지 돈사 화재 발생 건수는 모두 125건입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3건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는 9월까지 138건이었습니다.  

 

 

하지만, 화재로 인한 돈사 소실(전소) 및 돼지 폐사 등 재산피해액은 오히려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9월까지 누적 재산피해액은 111.7억원이었지만, 올해는 130.6억원으로 약 19억원이 증가했습니다. 

 

 

이제 본격적인 가을과 겨울, 봄으로 이어지는, 기온이 낮아지는 시기 입니다. 통상 이 기간 화재 발생 건수는 눈에 띠게 증가합니다. 

 

10월 들어 1일 경기도 파주에 이어 3일에는 충남 논산에서 돈사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논산에서는 돈사 일부(198㎡)가 소실되고 자돈 150두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6백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원인은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