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 맑음동두천 -2.1℃
  • 맑음서울 0.2℃
  • 맑음원주 0.5℃
  • 맑음수원 0.6℃
  • 맑음대전 1.8℃
  • 맑음안동 0.5℃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3.8℃
  • 구름많음고창 6.0℃
  • 흐림제주 9.1℃
  • 흐림서귀포 8.3℃
  • 맑음강화 -1.5℃
  • 맑음이천 -0.4℃
  • 맑음보은 1.2℃
  • 구름조금금산 1.2℃
  • 구름많음강진군 6.8℃
  • 맑음봉화 -0.4℃
  • 맑음경주시 3.3℃
  • 맑음합천 0.0℃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한돈과 함께 K-로스팜 출시!

12월 롯데푸드와 한돈자조금 MOU 체결

URL복사

국내 생산으로는 처음 사각캔햄을 선보인 브랜드 ‘로스팜’이 한국의 맛을 살린 ‘K-로스팜’을 선보였습니다.

 

롯데푸드는 100% 국내산 돼지고기로 만든 사각캔햄 ‘K-로스팜’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2년만에 새롭게 출시된 ‘K-로스팜’은 전국 한돈 농가와 상생하고 품질 좋은 국내산 돈육을 알리기 위해, 밥상 위의 국가대표라 불리는 우리 돼지 ‘한돈’을 사용해 만든 것이 특징입니다.

 

햄에 사용된 돼지고기 함량은 95.03%로 국내 캔햄 중 최고 수준의 육함량을 자랑합니다. 더불어 돼지고기의 100%를 신선한 국내산 돼지고기인 한돈을 사용하여 깊은 풍미와 탱글탱글한 식감을 살렸으며, 5℃ 이하 24시간 저온 숙성으로 더욱 깊고 풍부한 맛을 구현했습니다.

 

K-로스팜은 제품명에 한국적인 특징을 나타내는 ‘K’를 사용하여 한류 저변 확장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한다는 계획입니다. 캔의 디자인에도 태극 문양과 경복궁 근정전의 모습을 담은 엠블럼, 한국 전통의 문양 등을 반영해 한국의 미를 살렸습니다. 

 

이를 통해 우리 돼지 한돈으로 만든 정통 국산햄의 대표주자 이미지를 고취하는 한편, 국산 캔햄의 적극적 수출을 이끌어 내고 ‘K-팝’, ‘K-푸드’ 등과 같은 한국 대표 수출품목으로도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입니다. 롯데푸드는 지난 6월 국내 최초로 싱가포르에 캔햄 수출을 시작하는 등 적극적인 해외 수출을 진행하고 있으며, 싱가포르 및 태국 등지에 ‘K-로스팜’ 수출을 타진할 예정입니다.

 

롯데푸드는 K-로스팜 출시와 관련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와 협력하고 있으며 12월 MOU 체결식을 가질 계획입니다. 한돈자조금은 최근 요식기업인으로 인기를 누리고 있는 백종원 씨를 새로운 한돈 홍보대사로 위촉하는 등 국내에서 나고 자란 우리 돼지 한돈의 우수성 홍보 및 판매 활성화에 힘쓰고 있습니다. 이에 K-로스팜 제품 패키지에는 ‘한돈 마크’를 적용해 우수한 국내산 식자재를 사용한 제품임을 알리고, 한돈 농가를 응원하는 의미도 담았습니다.

 

롯데푸드는 이번 K-로스팜 출시를 통해 국산 돈육의 구매를 더욱 확대하고, 코로나19로 인한 판로 축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돈 농가를 돕는다는 계획입니다. 11월 20일부터는 한돈자조금과 함께 ‘K-로스팜과 Korea pork 한돈이 함께하는 K프로젝트’라는 지역상생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K-로스팜과 한돈을 널리 알리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도 진행합니다. 11월 중 롯데푸드 SNS채널에는 국산햄 K-로스팜의 특징을 담은 국악인 권미희의 퓨전국악 ‘K-로스팜송’과 난타 공연팀의 군무 티저 영상을 선보일 계획입니다.

 

지난 11월 7일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2020 1인 미디어대전에 참여, 아프리카TV 대표 BJ 봉준과 김성연 쇼호스트가 라이브 커머스를 통해 K-로스팜을 판매하고 특장점을 직접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해당 방송에는 누적 접속자 12만명 이상이 몰려 판매 홈페이지인 파스퇴르몰 서버가 다운되는 등 큰 관심을 모았습니다. 같은 시간 ‘K로스팜’은 네이버 전체연령 실시간 검색어 3위까지 올라갔고 20대, 30대 실시간 검색어에서 ‘파스퇴르몰’이 2위까지 올라가는 등 화제를 모았습니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100% 국내산 돼지고기를 사용한 K-로스팜으로 국내에서 굳건한 시장 지위를 구축할 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에도 적극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라며 “한국의 맛과 멋을 살린 K-로스팜이 국산햄의 대표주자로 자리잡고 국산 캔햄의 수출을 늘리는 기폭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가축분뇨처리 및 악취저감을 의무화하는 법안이 발의되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윤준병(더불어민주당, 정읍·고창) 의원이 지난 25일 가축분뇨의 악취 저감 관련 법안을 대표 발의했습니다. 윤 의원이 대표 발의한 법안은 악취방지법, 축산법,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가축분뇨법) 등 3가지 입니다. 이 가운데 축산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는 법안은 축산법과 가축분뇨법입니다. 축산법 개정안을 살펴보면 축산업의 허가 및 등록 요건에 축사 및 장비에 더해 가축분뇨처리 및 악취저감 시설 등을 반드시 갖추도록 하였습니다. 그리고 축산업 허가를 받거나 또는 등록를 하는 자의 준수사항으로 가축분뇨처리 및 악취저감의 의무를 추가해 법으로 명기하도록 하였습니다. 현행 준수사항은 가축의 개량, 가축질병의 예방 및 축산물의 위생수준 향상 등입니다. 가축분뇨법 개정안에서는 가축분뇨 배출시설의 허가 신청 시 관련 설치계획뿐만 아니라 추가로 가축분뇨처리 및 악취저감계획을 갖추도록 하였습니다. 이번 법 개정으로 가축분뇨처리와 축산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에 축산농가가 더욱 적극 나서도록 하고자 한 것입니다. 윤준병 의원은 "가축분뇨와 축산악취로 인해 농촌생활환경이 심각하게 훼손되어 가고 있고, 이로 인한 주민의 고통과 민원 또한 급증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