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22.6℃
  • 흐림대관령 23.0℃
  • 북강릉 25.5℃
  • 흐림강릉 29.3℃
  • 흐림동해 25.3℃
  • 서울 23.3℃
  • 흐림원주 23.5℃
  • 수원 22.6℃
  • 흐림대전 27.4℃
  • 흐림안동 27.7℃
  • 흐림대구 28.8℃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7.1℃
  • 흐림부산 25.2℃
  • 흐림고창 28.0℃
  • 흐림제주 31.4℃
  • 흐림고산 27.0℃
  • 흐림서귀포 27.8℃
  • 흐림강화 23.5℃
  • 흐림이천 22.8℃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7.8℃
  • 구름많음김해시 26.4℃
  • 흐림강진군 27.4℃
  • 흐림봉화 25.7℃
  • 흐림구미 28.6℃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창 26.7℃
  • 흐림합천 28.5℃
  • 구름많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복사-붙여넣기'로 성명서 재탕한 한돈협회

11월 화물연대 파업 철회 성명서, 지난 6월 성명서와 내용상 거의 유사..형식적이라는 지적에 협회 '이해해달라'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 이하 한돈협회)가 전국 특수고용화물차량 사업자 단체인 화물연대본부(이하 화물연대)의 지난 24일 총파업에 대해 즉각 중단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배포했습니다(관련 기사). 그런데 지난 6월 화물연대의 앞선 파업 당시의 성명서와 내용상 거의 비슷해 의아심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한돈협회는 화물연대의 총파업 개시 다음날인 25일 이메일을 통해 축산 관련 언론사에 '축산농가 생존권 볼모삼는 화물연대 파업 중단하라'라는 제목의 한 쪽짜리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농가와 가축의 생존권을 볼모로 삼는 행위는 절대 지지 받을 수 없다며, 화물연대에게는 파업을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하고, 이를 위해 정부가 적극 나서 문제를 해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돼지와사람'은 한돈협회의 주장을 기사로 전달하기 위해 성명서를 정리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이전 성명서와 내용상 거의 비슷하다는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상세 비교 결과 일부 문구를 제외하면 사실상 '복사-붙여넣기' 수준의 거의 동일한 성명서입니다. 이에 다분히 형식적으로 성명서를 발표했다는 지적을 받을 만합니다.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는 화물연대의 총파업으로 축산농가 및 사료업계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파업을 즉각 중단하고, 정부는 원활한 문제 해결위해 즉각 나설 것을 촉구한다. 화물연대가 ‘안전운임일몰제 폐지’ 등의 사유로 또 다시 파업에 돌입한 것은 안타까운 일이지만 자신들의 생존권을 지킨다는 이유로 선량한 한돈농가와 가축들의 생존권을 볼모로 삼는 행위는 절대 지지받을 수 없다. - 2022.11.25 성명서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는 화물연대의 총파업으로 축산농가 및 사료업계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파업을 즉각 철회하고, 축산농가 및 사료업계에 대한 정상적인 운송을 통해 원활한 사료 및 생축 이동을 재개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화물연대가 ‘안전운임일몰제 폐지’ 등의 사유로 파업에 돌입한 것은 안타까운 일이지만 자신들의 생존권을 지킨다는 이유로 선량한 한돈농가와 가축들의 생존권을 볼모로 삼는 행위는 절대 지지받을 수 없다. - 2022.6.9 성명서

 

이같은 소식에 한 한돈산업 관계자는 "한돈협회는 우리 산업을 대표하는 얼굴인데 그에 어울리는 행동을 해야 했다"며 아쉬워했습니다. 

 

이에 대해 한돈협회는 이번 성명서 발표는 내용보다는 시기가 중요했다며 이해해달라는 입장을 전했습니다. 

 

한돈협회 관계자는 "지난 25일 사료협회와 축산관련단체협의회 등 다른 단체와 같은 날 관련 성명서를 긴급하게 마련해야 했다"며, "(농가와 사료회사 등에 확인 결과) 이번 화물연대 파업 상황은 (지난 6월과) 거의 비슷해 내용상 바뀐 것이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어제인 28일 화물연대와 정부가 파업 닷새 만에 같은 테이블에 마주 앉았습니다. 사태 해결을 위한 자리였지만, 서로 간의 입장만 확인하고 끝났습니다. 화물연대는 안전운임제 일몰제 폐지와 품목 확대를 재차 요구했고, 정부는 받아들일 수 없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부는 오늘 29일 업무개시명령 발동을 예고했습니다. 업무개시명령 발동 후 이를 따르지 않으면 형사처벌이 가능합니다. 화물연대는 위헌 소지가 있다며 위헌 소송으로 맞서겠다는 입장입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810,559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