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흐림동두천 25.3℃
  • 흐림서울 24.2℃
  • 흐림원주 24.2℃
  • 흐림수원 24.4℃
  • 대전 24.1℃
  • 안동 24.2℃
  • 대구 29.5℃
  • 흐림울산 29.0℃
  • 흐림광주 26.3℃
  • 흐림부산 28.9℃
  • 흐림고창 26.6℃
  • 흐림제주 32.0℃
  • 구름많음서귀포 28.7℃
  • 흐림강화 24.3℃
  • 흐림이천 24.4℃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8.6℃
  • 흐림봉화 22.7℃
  • 흐림경주시 28.8℃
  • 흐림합천 25.9℃
  • 흐림거제 28.1℃
기상청 제공

모돈 230마리가 한꺼번에 죽었다

29일 11:31 경기도 양평군 양동면 소재 양돈장서 전기적 요인에 의한 화재 발생...돈사 3동 소사 등 2억 7천만 원 피해

지난 금요일 경기도 양평에서 대형 화재가 났습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29일 오전 11시 31분경 양평군 양동면 소재 양돈장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약 1시간 30분 만에 진화되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돈사 3동(1,190㎡)이 전소되었습니다. 돼지 폐사도 많아 모돈 230마리와 자돈 570마리가 죽은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화재 피해액은 2억 7천만 원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불은 모돈사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정확히는 모돈사 벽면에 부착된 배전반입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입니다. 

 

소방청에 따르면 이번 화재는 올 들어 94번째 양돈장 화재입니다. 지금까지 누적 재산피해액은 210억 원에 달합니다. 

 

※양돈장 화재 예방을 위한 필수 점검 대상 4가지(바로보기)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