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흐림동두천 22.9℃
  • 흐림대관령 17.8℃
  • 흐림북강릉 21.5℃
  • 흐림강릉 22.3℃
  • 흐림동해 20.8℃
  • 흐림서울 25.3℃
  • 흐림원주 23.7℃
  • 흐림수원 23.0℃
  • 대전 23.0℃
  • 안동 21.7℃
  • 흐림대구 22.8℃
  • 흐림울산 21.3℃
  • 광주 23.4℃
  • 흐림부산 23.0℃
  • 흐림고창 23.3℃
  • 박무제주 23.4℃
  • 흐림고산 22.8℃
  • 서귀포 23.4℃
  • 흐림강화 22.4℃
  • 흐림이천 22.4℃
  • 흐림보은 21.4℃
  • 흐림금산 22.1℃
  • 흐림김해시 22.6℃
  • 흐림강진군 22.9℃
  • 흐림봉화 20.1℃
  • 흐림구미 23.1℃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창 21.3℃
  • 흐림합천 22.0℃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손세희 회장 “제주도 한돈현안 해결 위해 함께 노력할 것”

손세희 회장, 제주양돈농협 가축분뇨공동자원화공장 방문 간담회 개최

대한한돈협회 손세희 회장이 지난달 28일 제주시 한림읍에 위치한 제주양돈농협 가축분뇨공동자원화공장에 방문하여, 고권진 제주양돈농협 조합장, 김재우 제주도협의회장을 비롯한 제주지역 한돈농가들과 간담회를 가졌습니다.

 

 

제주양돈농협 가축분뇨공동자원화공장은 가축분뇨를 호기성 발효를 통해 액비를 만들고, 역삼투압 처리방식으로 재이용수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대한한돈협회 손세희 회장은 “제주양돈농협 가축분뇨공동자원화공장이 제주 1일 가축분뇨 발생량 4,000톤 중 10%를 처리한다고 하니, 가축분뇨처리 문제로 고심하는 제주지역 한돈농가에 큰 희망과 비젼을 주고 있다”라며 "한돈 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해 주신 제주양돈농협에 감사하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고권진 제주양돈농협 조합장은 “제주도 분위기가 많이 변했다. 농장 스스로 환경에 대한 인식이 많이 변했으며, 농장 개선을 위해 많은 고민과 실천을 해오고 있다. 그 일환이 제주양돈농협의 가축분뇨공동자원화공장으로 300톤 규모의 자원화 시설을 농협이 운영한다는 것은 상당히 이례적이다. 협회에서 전국 단위 교육 홍보용으로 사용해도 좋다”라며 “아직도 해결해야 할 법적 문제 등 제주 현안 사항이 많다. 이에 대한한돈협회의 많은 관심과 배려 부탁한다”라고 전했습니다.

 

함께 참석한 김재우 제주특별자치도 도협의회장은 “제주도 지역 특성상, 법 제재(가분법, 악취방지법 외 별도 지방 조례) 강화 및 악취 민원이 상대적으로 부각 되는 등 어려움 속에서도 개혁과 희망을 제시한 고권진 조합장님과 직원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고마움을 표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598,171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