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 흐림동두천 23.6℃
  • 서울 25.6℃
  • 흐림원주 24.1℃
  • 수원 25.7℃
  • 대전 21.9℃
  • 안동 22.2℃
  • 대구 21.0℃
  • 울산 21.2℃
  • 광주 20.4℃
  • 부산 21.6℃
  • 흐림고창 20.8℃
  • 제주 21.6℃
  • 서귀포 22.8℃
  • 흐림강화 23.7℃
  • 흐림이천 25.0℃
  • 흐림보은 21.4℃
  • 흐림금산 20.4℃
  • 흐림강진군 21.3℃
  • 흐림봉화 21.2℃
  • 흐림경주시 20.4℃
  • 흐림합천 20.6℃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북한과 맞닿은 경기도, 거점소독시설 추가 확대 운영

9개 시군 11개소 거점소독시설 운영...돼지관련 차량 거점소독시설 경유 이행 당부

경기도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 강화를 위해 거점소독시설을 추가로 늘리고 돼지 관련 축산차량에 대해 거점소독시설 경유를 반드시 이행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경기도는 지난 5월 30일 북한 자강도에서 ASF가 발생했다는 세계동물보건기구(OIE)의 보고에 따라, 북한 접경지역 및 인접지역 등에 8개 시군 10개소의 거점소독시설을 운영해 왔습니다.

 

이런 가운데 최근 화성에도 1개소를 추가했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경기도내에는 김포, 연천, 양주, 포천, 동두천, 고양, 안성, 화성에 각 1개소, 파주에 3개소가 설치되어 총 9개 시군 11개소의 ‘거점소독시설’이 운영 중입니다. 

 

 

경기도 관계자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방지를 위해 돼지관련 축산차량은 반드시 인근의 거점소독시설을 경유해 소독조치를 취해주실 바라며, 축산농가 자체에서도 주변소독, 외부인 출입통제 등 적극적인 차단방역 조치를 취해주시기를 요청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우리 정부는 북한에서의 ASF 발생 이후 북한과의 접경지역인 경기도 7곳(고양·양주·포천·동두천·김포·파주·연천), 강원도 5곳(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 인천 2곳(강화·옹진) 등 모두 14곳을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국내 유입 차단에 총력에 나서고 있습니다(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