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흐림동두천 16.7℃
  • 구름많음서울 20.6℃
  • 흐림원주 19.8℃
  • 구름조금수원 20.6℃
  • 맑음대전 21.1℃
  • 구름조금안동 19.2℃
  • 구름조금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18.1℃
  • 맑음광주 20.0℃
  • 구름조금부산 21.3℃
  • 맑음고창 18.2℃
  • 구름조금제주 21.1℃
  • 구름조금서귀포 23.0℃
  • 구름조금강화 18.2℃
  • 흐림이천 19.6℃
  • 구름조금보은 19.4℃
  • 구름조금금산 19.1℃
  • 맑음강진군 20.7℃
  • 흐림봉화 15.5℃
  • 구름많음경주시 18.5℃
  • 구름조금합천 20.5℃
  • 구름조금거제 20.8℃
기상청 제공

"환경부 정책 실패! 경기·강원남부 멧돼지 즉각 제로화하라!"

한돈협회, 30일 성명서 발표..경기남부와 강원남부를 잇는 광역수렵장 확대 집중 운영 주장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 이하 한돈협회)가 30일 성명서를 통해 ASF 야생멧돼지 정책 관련 환경부의 무능함을 규탄하고, 경기·강원남부 권역의 야생멧돼지를 즉각 제로화할 것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한돈협회는 "불과 1년 만에 감염 멧돼지가 전국 확산의 기로에 서 있다"며, "이번 가평 멧돼지 ASF 확산은 환경부의 정책 실패가 명백한 원인"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환경부에게 "하루속히 야생멧돼지의 남하 저지를 위한 유례없이 강력한 대책을 시행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를 위해 한돈협회는 먼저 "강원 5개 시군(횡성, 평창, 강릉, 홍천, 양양)에 국한된 광역수렵장 운영 계획을 경기남부 4개 시·군(남양주, 양평, 광주, 여주)과 강원남부 6개 시·군(횡성, 평창, 강릉, 홍천, 양양, 원주)을 잇는 광역수렵장으로 확대 운영할 것"을 강력하게 요구했습니다.

 

그리고 동시에 "광역수렵장으로 수렵인을 총동원하기 위해 광역수렵장 외 타 지역의 모든 수렵 활동을 즉각 중단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끝으로 한돈협회는 "야생멧돼지에서의 ASF 확산은 우리나라 가축방역사에 유례가 없는 국가적 재난"이라고 규정하고, "(환경부가) 이 같은 요구를 무시한 채 지금과 같은 안이한 태도를 계속할 경우 전국 300만 농민과 연대한 한돈농가의 강력한 투쟁이 불가피함"을 경고했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참고] 국내 ASF 실시간 현황판(바로가기)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