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4 (수)

  • 맑음동두천 4.4℃
  • 맑음서울 6.1℃
  • 맑음원주 5.3℃
  • 맑음수원 6.1℃
  • 맑음대전 9.3℃
  • 맑음안동 8.4℃
  • 맑음대구 9.1℃
  • 구름조금울산 9.1℃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10.2℃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많음서귀포 13.1℃
  • 구름조금강화 4.7℃
  • 맑음이천 4.5℃
  • 맑음보은 7.7℃
  • 구름조금금산 8.7℃
  • 구름조금강진군 11.5℃
  • 맑음봉화 6.4℃
  • 맑음경주시 9.0℃
  • 구름많음합천 9.1℃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뻥 뚫린 국경검역...국내 유통 축산물에서 ASF 유전자 첫 검출

추석 대비 정부합동단속 과정에서 압류된 돼지 육포에서 유전자 확인

국내에 유통되고 있는 불법해외축산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발견되었습니다. 첫 사례입니다. 앞서 20건의 발견 사례가 있었지만, 이들은 모두 공항이나 항만에서 수거·적발된 불법해외축산물에서 확인된 것입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이하 식약처)는 최근 외국 식료품 판매업소에서 압류한 제품에 대한 농림축산검역본부의 검사 결과 돈육포 제품에서 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식약처는 무신고 수입축산물 불법 유통·판매로 인한 ASF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지난달 6일부터 20일까지 ‘외국 식료품 판매업소(자유업)’ 총 542곳을 대상으로 정부합동 단속을 실시하였습니다.

 

단속 결과 불법이 확인된 업소 5곳을 적발하고 이들로부터 소시지와 돈육포 등 10개 제품을 압류했습니다. 경찰청은 적발된 해당업소에 대해 사법처리 예정이며, 무신고 돈육 축산물의 반입경로 및 유통 판매책 등 유통경로를 역추적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들 제품에 대한 검역본부의 검사 결과 돈육포에서 ASF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된 것입니다. 해당 유전자는 중국 등 아시아에서 유행하고 있는 유전자 2형 입니다. 현재 바이러스 생존여부 확인을 위한 세포배양 검사를 진행(약 4주 소요)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검출 소식은 당일 ASF가 국내 양돈장에서뿐만 아니라 야생멧돼지에서도 발병이 확인된 시점이어서 더욱 큰 놀라움으로 다가왔습니다. 정부가 이번 건으로 국경검역을 더욱 강화해 불법축산물이 국내로 반입·유통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지만, '사후약방문'이라는 비판에 자유롭기는 힘들어 보입니다. 정부는 아직까지 이번 ASF 바이러스의 국내 유입 원인을 공식적으로 밝힌 바 없습니다. 여전히 조사 중입니다. 

관련기사




감염멧돼지 관련 일반농가 살처분 명령 법개정이 재추진된다 지난 2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 전체회의에서 통과가 보류된 야생멧돼지 관련 인근 일반돼지 살처분 관련 '가축전염병예방법 개정안'이 수정되어 재추진됩니다. 박 의원은 지난달 13일 '야생멧돼지 등 가축전염병 매개체에서 ASF 혹은 CSF, FMD 등의 감염이 확인될 경우 인근 농장의 살처분 등을 즉각 명령'할 수 있도록 하는 법안을 대표 발의했습니다(관련 기사).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를 통과한 이 법안은 지난 27일 법사위 논의 과정에서 살처분 범위의 불명확성과 재산권의 과도한 침해 등을 이유로 전체회의 계류(통과 보류)가 되었습니다. 법사위 회의에 앞서 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여상규 법사위원장 등을 만나 해당 법안의 부당함을 들어 반대 의견을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번주 해당 법안 조문을 일부 수정하고 재개정을 추진하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개정안을 살펴보면 살처분 명령의 조건을 보다 구체화했습니다. ▶역학조사 결과 가축전염병 특정매개체와 직접 접촉하였거나 접촉하였다고 의심되는 경우 ▶일정 지역에서 가축전염병 특정매개체에 ASF가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가축에 확산될 심각한 우려가 있다고 지방가축방역심의회에서 판단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