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맑음동두천 -5.4℃
  • 맑음서울 -3.2℃
  • 맑음원주 -2.1℃
  • 맑음수원 -2.2℃
  • 흐림대전 -0.6℃
  • 맑음안동 -1.8℃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2.0℃
  • 구름많음고창 2.5℃
  • 흐림제주 7.9℃
  • 흐림서귀포 6.5℃
  • 맑음강화 -4.3℃
  • 맑음이천 -2.8℃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0.6℃
  • 구름조금강진군 3.8℃
  • 맑음봉화 -4.2℃
  • 맑음경주시 1.2℃
  • 맑음합천 -0.8℃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한국형 종돈 선발, '산자수는 많고, 성장은 빠르다'

돼지개량네크워크 구축 사업, 한국형 종돈 9두 선발(듀록 3, 요크셔 4, 랜드레이스 2)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 2019년 상반기 ‘돼지개량네트워크 구축사업’의 유전능력 평가 결과를 토대로 한국형 씨돼지(종돈) 9마리를 선발했다는 소식입니다. 

 

 

농촌진흥청이 이번에 새로 뽑은 종돈은 부계쪽으로 듀록 3마리, 모계쪽으로 요크셔 4마리와 랜드레이스 2마리입니다. 이번 선발은 산자수를 늘리고, 이 형질에 대한 유전적 연결성을 높이기 위해 모계쪽 종돈의 비중을 늘린 것이 특징입니다. 

 

 

모계쪽 종돈은 생존자돈수에 대한 육종가(유전능력)이 랜드레이스의 경우 0.6마리, 요크셔의 경우 1.75마리로 우수합니다. 이들의 평균 생존산자수는 각각 17.0마리, 15.5마리 입니다. 부계쪽 종돈은 90kg 도달일령이 평균보다 9.4일 빠르며(108.8일), 등지방두께의 표현형 검정성적은 평균 11.73cm로 나타났습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김시동 가축개량평가과장은 “모계쪽 종돈의 공유를 늘려 국가 단위에서 생존 새끼 수가 많은 종돈을 선발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됐다"며, "새로 뽑은 종돈은 돼지인공수정센터에 입식돼 돼지개량네트워크 참여 종돈장의 종돈 생산에 활용할 예정이다"고 밝혔습니다. 


돼지개량네트워크는 농림축산식품부 사업으로 각 농장이 보유한 우수 씨돼지를 선발‧공유‧평가해 유전적 연결을 확보함으로써 우리나라 여건에 맞는 한국형 씨돼지를 개량하는 사업입니다. 국립축산과학원과 한국종축개량협회를 비롯해 전국 17개 종돈장과 인공수정센터 2곳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