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흐림동두천 23.1℃
  • 구름많음대관령 17.7℃
  • 흐림북강릉 21.3℃
  • 흐림강릉 22.7℃
  • 흐림동해 20.4℃
  • 흐림서울 25.3℃
  • 흐림원주 25.4℃
  • 흐림수원 23.4℃
  • 흐림대전 24.3℃
  • 구름많음안동 22.3℃
  • 구름많음대구 23.5℃
  • 흐림울산 21.5℃
  • 흐림광주 24.6℃
  • 부산 22.6℃
  • 흐림고창 23.9℃
  • 흐림제주 24.1℃
  • 흐림고산 22.8℃
  • 서귀포 23.5℃
  • 흐림강화 21.2℃
  • 흐림이천 24.9℃
  • 흐림보은 22.6℃
  • 흐림금산 23.1℃
  • 흐림김해시 22.4℃
  • 흐림강진군 23.2℃
  • 구름많음봉화 20.1℃
  • 흐림구미 24.9℃
  • 구름많음경주시 21.8℃
  • 흐림거창 21.0℃
  • 흐림합천 23.6℃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축산과학원장, 예산 두록 전문 농장 방문해 무슨 말?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임기순 원장, 24일 충남 예산 호은2농장 방문, 축산환경 및 모돈군사 관련 의견 청취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국립축산과학원 임기순 원장이 지난 24일, 축사시설 현대화와 돼지 품종 차별화 전략으로 주목받고 있는 호은2농장(대표 박경원, 충남 예산)을 방문했습니다. 

 

 

박경원 대표는 부모님에 이어 양돈업을 잇고 있는 승계농업인입니다. 지난해 기존 돈사를 최첨단 돈사로 탈바꿈시켰으며, 두록 브랜드육 전문 농장으로 성장시키고 있습니다(관련 기사). 

 

이날 임기순 원장은 박 대표와 돈사 시설을 둘러보며 기존 재래식 돈사의 고질적 문제인 냄새를 줄이고 지역 주민과 상생할 수 있었던 해결책을 물었습니다. 

 

박 대표는 “내부 시설에 반도체 공장 공조시스템을 적용해 온도, 습도, 환기 등을 돼지 사육에 최적화된 환경을 만들고 냄새 관리를 하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두록 돼지만을 전문적으로 사육하며, 꾸준히 개량해 생산성을 높여가고 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임 원장은 “일반적으로 사육하는 삼원교잡돈이 아닌 두록만을 전문적으로 생산해 품종 차별화를 꾀한 것은 양돈산업의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는 의미가 있다”라고 평가했습니다.

 

박 대표는 “두록 고기는 전량 온라인으로 유통하며 소비자 반응도 좋아 일반 돼지보다 높은 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다”라며 “다만 동물복지와 관련해 임신돼지 군사사육이 의무화되면 서열 다툼으로 임신돼지 생산성이 낮아지지 않을까 우려된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에 임 원장은 “임신돼지 군사에 적정한 사육밀도, 사회성 훈련 연구를 수행해 사육관리 안내서(매뉴얼) 발간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농가의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축산환경 개선과 동물복지 관련 연구 개발에 현장 의견을 적극 반영하겠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9,597,563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