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0 (토)

  • 맑음동두천 -2.5℃
  • 맑음서울 1.7℃
  • 맑음원주 -1.2℃
  • 맑음수원 -1.6℃
  • 맑음대전 1.1℃
  • 맑음안동 -1.8℃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4.7℃
  • 맑음광주 5.3℃
  • 맑음부산 8.4℃
  • 구름많음고창 1.7℃
  • 구름조금제주 10.0℃
  • 구름조금서귀포 9.9℃
  • 맑음강화 -1.0℃
  • 맑음이천 -2.0℃
  • 맑음보은 -1.4℃
  • 흐림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1.9℃
  • 맑음봉화 -3.1℃
  • 맑음경주시 -0.7℃
  • 맑음합천 -1.1℃
  • 구름많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 첫 새 정부 업무 보고에서 '축산'은 없었다

8일 대통령 업무 보고 실시...축산은 물가 및 환경 관련 이전 대상으로 언급, 식량주권 대상도 빠져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가 10일 용산 대통령 집무실에서 새 정부 들어 첫 업무보고를 가졌습니다. 

 

 

이번 농식품부의 업무보고의 핵심은 최근 국내외적인 상황을 반영, 농식품의 물가안정과 함께 식량주권 확보였습니다.

 

농식품부는 이를 위한 5대 핵심과제를 윤석열 대통령에게 발표했습니다. 5대 핵심과제는 ➊하반기 농식품 물가안정, ➋식량주권 확보, ➌농업의 미래성장산업화, ➍쾌적하고 매력적 농촌 조성, ➎반려동물 생명 보장과 동물보호 문화 확산 등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들 핵심과제 설명에서 농식품부는 '축산'을 사실상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단지 물가와 환경 관련 관리 대상으로 취급할 뿐이었습니다. 

 

먼저 '하반기 농식품 물가안정' 과제 설명에서 농식품부는 "이른 추석에 대비, 정부비축, 도축수수료 지원 및 농협 계약재배 등을 활용하여 주요 성수품 공급량을 평시 대비 대폭 늘리고, 소비자 체감 물가 완화를 위한 농축산물 할인쿠폰 지원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식량주권 확보' 과제 발표에서 식량주권은 밀과 콩에만 해당되었습니다. '축산'은 '농업의 미래 성장산업화' 과제와도 무관했습니다. 또한, '쾌적하고 매력적인 농촌공간 조성' 과제에서 축산은 공장과 함께 이전 정비 대상에 불과했습니다. '반려동물' 과제 발표에서는 가축보다 반려동물이 더 큰 우선 순위라는 것을 실감케 하였습니다. 

 

이날 발표에서 정황근 장관은 “국민 먹거리를 책임지는 주무 부처로서 더 큰 책임감을 가지고, 추석 물가안정에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하면서, “중장기적으로는 지속 하락해온 식량자급률을 반등시킨 첫 정부로서 굳건한 식량주권을 확보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업무보고에서 11일 서울역 앞에서 열리는 '축산 생존권 사수 총궐기대회'가 언급되었는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앞서 농식품부는 대회 현장에 김인중 차관이 방문해 축산관련 대표와 대화를 나눌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관련 기사).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