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8.7℃
  • 구름많음서울 17.6℃
  • 구름많음원주 16.5℃
  • 구름많음수원 17.0℃
  • 구름많음대전 18.6℃
  • 맑음안동 19.7℃
  • 맑음대구 20.1℃
  • 맑음울산 19.9℃
  • 구름조금광주 19.6℃
  • 맑음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7.8℃
  • 구름많음제주 19.3℃
  • 구름조금서귀포 20.4℃
  • 구름조금강화 16.8℃
  • 구름많음이천 18.2℃
  • 구름많음보은 17.4℃
  • 구름많음금산 18.8℃
  • 구름많음강진군 18.8℃
  • 구름많음봉화 17.6℃
  • 맑음경주시 20.1℃
  • 맑음합천 20.1℃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하태식 회장, 농협중앙회장과 만나 무슨 얘기 나누었나?

24일 간담회서 돼지가격 수급 및 가격안정 대책, 축산업 상생협력 방안 등 요청

URL복사

대한한돈협회 하태식 회장(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이 24일 이성희 농협중앙회 회장을 면담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하 회장은 돼지 수급 및 가격안정과 관련한 한돈협회의 요청사항을 전달했습니다. 

 

 

이날 간담회에서 하태식 회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돼지 수급불균형이 심화되고 있다고 지적하고, 특히 등심, 안심, 뒷다리살 등 저지방부위의 재고가 급증하고 있어 수급 및 가격안정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하태식 회장은 먼저, 농협 측에 2020년 하반기 및 20201년도 국방부 군 급식 물량 확대를 위해 힘써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특히 군납물량이 당해연도 20%까지 증량이 가능한 만큼 전국 각 지역축협의 군납 물량 확대를 독려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둘째, 2020년 상반기에 코로나19로 인해 정상적인 학교급식이 이뤄지지 못해 진행되고 있는 각 도별 ‘학생가정 꾸러미’사업에 한돈 소비확대를 요청했습니다. 서울, 경기 등 대부분의 지자체가 농협몰 상품권을 지원하는 만큼 농협몰내 한돈 가격 인하 등 한돈소비 확대방안도 적극 협력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셋째, 농협 공영홈쇼핑 한돈 관련 상생방송의 황금시간대 편성과 함께 판매수수료를 기존 8%에서 3%로 인하를 검토해줄 것도 요청했습니다. 코로나19로 한돈농가 및 육가공업체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으나 홈쇼핑 판매시 수수료가 높아 5천만원 판매에 수수료만 1천만원에 달해 업체 부담이 가중된다는 지적했습니다.

 

넷째, "농장에서 식탁까지’ 축산물의 안전관리 일원화를 이뤄야 축산물의 안전성 문제에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하고 국민신뢰도도 높일 수 있는 만큼 현재 생산단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유통·소비단계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 이원화되어 있는 축산물 안전관리업무를 농림축산식품부로 일원화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다섯째, 가축분뇨 관련 축산현안 해결을 위해서도 함께 힘을 합쳐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하태식 회장은 올 3월 24일부터 적용될 예정이었으나 1년 유예된 퇴비부숙도 적용 문제 해결을 위해 지자체에서 공공처리장 설치의무화를 추진토록 법제화에 힘을 합쳐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또한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역시 가축분뇨의 발생부터 처리, 유통, 최종 자원화까지 일관 관리할 수 있는 농식품부로 소관부처를 이관하여 축단협, 농협 공동자원화 순환농업 활성화를 도모하도록 공동 노력하자고 건의했습니다.

 

이성희 회장은 “한돈산업을 비롯한 국내 축산업의 애로사항을 잘 들었다며, 축산업은 우리 농업농촌의 대들보가 되고 있는 축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앞으로도 아낌없는 지원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하태식 회장은 “농축산인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실익 증대라는 농협의 창립 이념을 다시금 상기해 농협이 앞으로도 농가와 상생협력하고, 농축산업의 발전을 위해 앞장서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항생제 내성에 대한 교육 의무화 필요" 지난 15일 국내 축산 분야 항생제 내성 문제를 공유하고 해결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2020년 하반기 축산분야 항생제 내성 협의체'가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 주관으로 온라인으로 열렸습니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한한돈협회, 육계협회, 한국수의임상포럼, 수의과 대학 및 질병관리청 등 민·관·산·학의 항생제 관련 내·외부 전문가 20여 명이 참석하였습니다. 협의체에서는 항생제 내성에 대한 국내 관리 현황과 외국 성공 사례를 공유하고 앞으로 관리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였으며, 항생제 적정사용과 인식 개선의 중요성 등을 강조하였습니다. 항생제 적정 사용 방안으로 농가의 관행적 항생제 사용 금지를 위한 적정 사용 모델 개발과 수의사 처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 개발 및 처방 시 항생제 감수성검사 의무화 등이 논의되었습니다. 항생제 사용자의 인식 개선을 위해서는 생산자, 수의사, 동물약품 종사자 등 대상별 맞춤형 홍보와 교육 콘텐츠 개발 및 항생제 내성에 대한 교육 의무화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왔습니다. 또한 근거 기반 항생제 내성 관리를 위해 반려동물에서 사용하는 항생제 현황 파악과 종돈(종계) 및 농장 환경에 대한 항생제 내성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