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3.7℃
  • 구름조금서울 6.4℃
  • 맑음원주 5.3℃
  • 맑음수원 5.7℃
  • 맑음대전 6.1℃
  • 박무안동 4.0℃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9.9℃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4.4℃
  • 구름조금제주 13.3℃
  • 구름많음서귀포 13.7℃
  • 구름많음강화 5.6℃
  • 맑음이천 5.1℃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6.7℃
  • 맑음봉화 2.8℃
  • 맑음경주시 5.5℃
  • 맑음합천 5.5℃
  • 맑음거제 10.8℃
기상청 제공

"전국 가축질병 진단능력, 정도관리로 향상시킨다"

검역본부, 전국 55개 질병진단기관 대상 검사능력 향상 정도관리 실시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는 지난달 24일부터 이달 8일까지 전국 질병진단기관의 검사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습니다. 



축산 현장에서 질병이 발생하였을 때 이에 대한 예방 및 치료 대책을 수립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질병의 원인을 밝혀내는 일이 중요하기 때문에 검역본부는 매년 질병 진단기관을 대상으로 정도관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정도는 정확도로서 진단의 오류를 최소화하는 것을 말합니다. 



이번 정도관리는 시·도 지자체 방역기관 46개소와 민간 진단기관 9개소 등 총 55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하였으며 PRRS 등 5개 검사항목을 평가하였습니다. 평가 결과, 전남동물위생시험소 북부지소가 55개 평가대상 기관 중 최고 득점을 하였습니다. 

부적합률은 ‘13년 6.9%, ’14년 4.2%, ‘15년 3.0%, ’16년 3.2%, ‘17년 0.8%, ’18년 0.8%로 지속적으로 낮아지는 경향을 보이고 있어, 질병진단 교육 및 정도관리 검사항목에 대한 사전교육 등에 의해 부적합률이 낮아진 것으로 분석됩니다. 

검역본부 소병재 질병진단과장은 “전국 질병진단기관이 신속·정확하게 질병진단 결과를 양축가들에게 제공해야 ‘현장과 소통하고 신뢰받는 질병진단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다"며 "앞으로도 평가체계를 세분화 하는 등 정도관리 평가제도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