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6.2℃
  • 흐림서울 -3.5℃
  • 흐림원주 -3.8℃
  • 흐림수원 -4.0℃
  • 흐림대전 -3.2℃
  • 흐림안동 -4.6℃
  • 흐림대구 -1.5℃
  • 구름많음울산 0.7℃
  • 구름많음광주 -1.0℃
  • 흐림부산 2.7℃
  • 구름많음고창 -3.2℃
  • 흐림제주 3.9℃
  • 흐림서귀포 6.8℃
  • 구름많음강화 -6.7℃
  • 흐림이천 -4.8℃
  • 흐림보은 -3.4℃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0.9℃
  • 흐림봉화 -4.1℃
  • 흐림경주시 -3.2℃
  • 흐림합천 -2.7℃
  • 흐림거제 2.7℃
기상청 제공

대구 도축장 폐장 결정 ....경북 도태돈 어찌하나

대구시, 검단동 도축장 내년 3월 폐장 결정... 대안 마련 시급

경북지역 유일한 도태돈 도축장이 내년 3월 폐장이 결정되면서 경북지역 양돈농가들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대구시는 북구 검단동 축산물도매시장에서 운영 중인 도축장을 유지 운영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는 감사 결과를 받아들였다고 17일 밝혔습니다. 도축장은 축산물도매시장 운영법인인 신흥산업의 위탁 운영 계약이 끝나는 내년 3월 이후 문을 닫게 됩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최근 기자간담회에서 "지자체가 도축장을 직접 운영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라고 말했습니다.

 

폐장이 결정된 대구 검단동 도축장은 주로 모돈과 위축돈을 도축하는 도축장으로 경북뿐만 아니라 충청권 등에서 돼지가 들어옵니다.

 

경북의 한 양돈농가는 "고령 도축장은 모돈 도축은 거의 하지 않고, 부경양돈농협 도축장은 부경 조합원 외의 돼지는 받지 않는다"라며, "대구 검단동 도축장이 문을 닫게 되면 경북지역은 도태돈을 도축할 수 있는 도축장이 없다"라고 말했습니다.

 

경북지역의 양돈농가들이 시급하게 대안마련을 위해 고심하고 있으나 현재로서는 답이 없는 상황입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