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맑음동두천 14.5℃
  • 구름조금서울 16.7℃
  • 맑음원주 15.8℃
  • 구름조금수원 15.8℃
  • 맑음대전 16.8℃
  • 구름많음안동 17.0℃
  • 구름조금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20.8℃
  • 구름많음고창 16.7℃
  • 흐림제주 18.6℃
  • 흐림서귀포 20.3℃
  • 맑음강화 15.9℃
  • 맑음이천 16.3℃
  • 구름조금보은 15.6℃
  • 구름조금금산 16.2℃
  • 구름많음강진군 18.0℃
  • 맑음봉화 16.3℃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합천 20.4℃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의령과 제주서도 대형 화재 발생했다

2일 23:30 경남 의령군 부림면, 3일 제주 제주시 한림읍 소재 양돈장서 각각 원인 모를 불

URL복사

지난 1일 안성(관련 기사)에 이어 2일 의령과 3일 제주에서도 돈사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모두 피해 규모가 1억 원이 넘는 대형 화재입니다. 최근 강풍을 동반한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화재 발생에 유념해야 할 듯합니다. 

 

 

경남소방본부는 2일 밤 11시 30분경 의령군 부림면 소재 양돈장에서 원인 모를 불이 났다고 밝혔습니다. 불은 돈사 3층에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리고 약 3시간 20여분 만에 진화되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돈사 1개 동(550㎡)이 소실되었습니다. 모돈 200마리가 폐사했습니다. 소방당국은 잠정 피해액을 1억 5천만 원으로 집계했습니다. 

 

 

제주에서의 화재 피해 규모는 더 컸습니다.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제주 화재는 3일 오후 3시 33분경 제주시 한림읍 소재 양돈장에서 역시 원인 모를 이유로 발생했습니다. 그리고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40여분 만에 진화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불로 돈사 2개 동이 전소되었으며, 돼지 700마리가 폐사했습니다. 소방당국은 재산피해액을 2억 8천 8백만 원으로 추정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들 화재에 대한 발생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 중입니다. 

 

※양돈장 화재 예방을 위한 필수 점검 대상 4가지(바로보기)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