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19.9℃
  • 서울 21.8℃
  • 흐림원주 22.2℃
  • 수원 23.5℃
  • 대전 22.3℃
  • 흐림안동 22.2℃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1.9℃
  • 광주 20.9℃
  • 흐림부산 22.3℃
  • 흐림고창 21.2℃
  • 제주 23.5℃
  • 서귀포 22.8℃
  • 흐림강화 20.5℃
  • 흐림이천 22.2℃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1.5℃
  • 흐림봉화 19.7℃
  • 흐림경주시 23.6℃
  • 흐림합천 22.6℃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믿어도 될까? 베트남, '내년 3분기 ASF 백신 접종 가능'

베트남 농업부 장관, 9일 국회에 ASF 백신 및 내성 품종 돼지 개발 계획 밝혀

URL복사

베트남 언론들이 자국 농업부 장관의 말을 인용, '내년 3분기까지 ASF 백신 개발이 완료, 접종 가능할 것'이라고 일제히 보도하였습니다. 

 

 

베트남 언론에 따르면 지난 9일 Nguyen Xuan Cuong 농업부 장관은 국회 대표들의 질문에 답을 하는 과정에서 '지금까지 국내 연구 부서가 초기 긍정적인 결과를 얻었다'며, '모든 것이 잘 되면 2021년 3분기쯤에 개발이 완료, 접종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습니다. 

 

Cuong 장관은 지난해 7월에도 ASF 백신 개발을 하고 있으며, 방어율이 94%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관련 기사). 이번에 밝힌 백신이 지난해 언급한 백신과 동일한지 여부는 알려진 바 없습니다. 

 

 

또한, 베트남 언론은 이날 Cuong 장관이 백신 개발 외 ASF에 저항성(내성)을 가진 돼지 품종을 연구하고 있다는 소식도 함께 전했습니다. 

 

그간 베트남 연구기관이 ASF에 대한 항체를 가진 특정 돼지 다수를 선발해, 사육 중이며 이들을 바탕으로 ASF에 내성이 있는 품종 모델로 만든다는 계획입니다. 항체를 가졌다는 것은 ASF 바이러스 감염에 죽지 않고 살아남았다는 의미입니다. 

 

이상의 ASF 백신 및 내성 품종 개발 관련 베트남 장관의 말이 실제 현실화될지 여부는 시간을 두고 지켜볼 일입니다. 아직 전 세계적으로 상용화된 ASF 백신이나 저항성을 가진 돼지 품종 개발은 성공한 바 없습니다. 

 

 

한편 베트남은 지난해 2월 ASF가 처음으로 발생하였습니다. 그리고 193일 만에 전국으로 확산되었습니다. 현재에도 ASF가 산발적으로 발생해 현재까지 모두 600만 마리의 돼지가 죽거나 살처분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무게로는 34만 톤에 달합니다. 이달 초 생체 평균 가격은 1.34달러(Genesus Global Market Report)입니다. 

배너

배너







윤준병 의원 '가축사육으로 인한 지역간 갈등 사전에 막는다' 가축사육에 따른 지자체간 분쟁을 사전에 막기 위한 법안이 제안되었습니다. 현행법은 시장·군수·구청장이 지방자치단체의 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일정 구역을 가축사육제한구역으로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하되,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에서는 인접 지방자치단체의 요청이 있는 경우에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윤준병(더불어민주당 정읍 고창) 의원 등 10인의 국회의원들은 '가축사육제한구역의 지정 고시함에 있어, 협의 없이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 및 지역주민은 지정·고시 이후에 알게되어 분쟁의 원인이 되고 있다'라며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의무사항으로 하고, 가축사육제한구역 지정에 대한 협의가 난항을 겪을 경우 조정 할 수 있는 구체적인 법적 근거가 필요하다'는 필요성도 제기하였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윤의원은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 중 일정한 구역을 지정·고시하여 가축의 사육을 제한하려는 경우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야 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가 가축의 사육을 제한할 수 있는 구역을 이미 지정·고시한 경우에는 특별한 사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