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8℃
  • 연무서울 20.2℃
  • 흐림원주 19.4℃
  • 흐림수원 19.4℃
  • 구름많음대전 22.0℃
  • 흐림안동 22.3℃
  • 흐림대구 24.5℃
  • 흐림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23.7℃
  • 박무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19.5℃
  • 흐림제주 18.0℃
  • 흐림서귀포 19.0℃
  • 구름많음강화 14.6℃
  • 흐림이천 20.2℃
  • 흐림보은 20.2℃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8℃
  • 흐림봉화 20.9℃
  • 흐림경주시 24.8℃
  • 흐림합천 24.9℃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농협중앙회, '저돈가에 어려운 양돈농가 돕는다'

한돈협회와 돼지고기 가격안정대책 추진...온오프 할인판매, 급식 등 소비확대 등 추진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가 저돈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를 돕고 나섰습니다. 

 

농협중앙회는 ASF 및 신종 코로나 등의 영향으로 돼지고기 소비침체가 지속, 돼지 도매가격이 생산비에도 못 미치는 상황을 돌파하기 위해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와 손잡고 '돼지고기 가격안정대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전국 농협 판매장(농협유통 41개소, 양돈농협 판매장 40개소)을 통해 돼지고기 40% 이상 파격 할인판매(삼겹살·목살 990원/100g)를 실시합니다. 온라인(농협몰, 쿠팡)에서도 특가전을 통해 돼지고기 소비촉진에 나섭니다. 

 

농협 임직원 구내식당에서는 돼지고기를 주 2회 이상 급식 메뉴로 편성해 자체 소비도 늘립니다. 아울러 전경련 등 4대 경제단체, 학교 급식 등에 소비확대 협조도 구하고, 국방부를 통해 군 급식 물량 확대도 추진합니다.

 

또한, 저능력 모돈 10만두(10%) 자율감축 추진을 통해 생산량 감소에도 나섭니다. 정부에는 양돈농가 사료구매자금 확대 등을 건의할 예정입니다. 

 

농협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돼지가격 하락이 장기화됨에 따라 소규모 농가들은 경영악화로 폐업까지 고려하는 상황으로 내몰리고 있어, 이에 농협축산경제는 지속적인 양돈산업 유지 및 가격 안정을 위한 대책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소비편중으로 인한 돈가 왜곡, 코로나19로 저지방부위 재고 적체 심각 최근 금(金)겹살 논란에도 한돈 농가와 육가공업체는 웃지 못하고 있습니다. 돈가는 올랐지만 가정 내 소비가 많은 삼겹살, 목살 위주 수요 증가로 인한 일시적인 상승 현상을 보이고 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저지방 부위는 재고 적체가 심각하기 때문입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 이하 한돈자조금) 관계자는 “현재 삼겹살과 목살 중심으로 소비는 늘면서 금겹살이라 불리고 있지만, 농가와 가공현장에서는 학교 급식 중단과 외식소비 감소로 갈비·안심·다리부위 등 저지방 부위 재고 쌓이면서 어려움이 커져가고 있다”라며 “이와 같은 돈가 왜곡 현상을 해소하고 합리적인 가격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부위 소비가 골고루 이루어져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부위별 소비 편중에 따른 가격 차이는 극명하게 갈리고 있습니다. 한국육류유통수출협회의 돈육 부위별시세 자료에 따르면 5월 삼겹살 가격은 kg당 18,575원으로 1월에 비해 62% 올랐고 목살은 16,750원으로 67% 상승했다. 반면 갈비는 1월 대비 1.9% 상승한 6,175원, 뒷다리살은 오히려 0.3% 하락한 3,150원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현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한돈자조금은 오는 27일까지 S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