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2.4℃
  • 맑음서울 5.7℃
  • 맑음원주 5.1℃
  • 맑음수원 3.2℃
  • 맑음대전 5.1℃
  • 구름조금안동 4.4℃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6.1℃
  • 맑음광주 7.3℃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1.9℃
  • 맑음제주 12.3℃
  • 맑음서귀포 13.2℃
  • 구름많음강화 2.0℃
  • 맑음이천 4.4℃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4.1℃
  • 구름많음봉화 0.5℃
  • 맑음경주시 3.2℃
  • 맑음합천 4.5℃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농협중앙회, '저돈가에 어려운 양돈농가 돕는다'

한돈협회와 돼지고기 가격안정대책 추진...온오프 할인판매, 급식 등 소비확대 등 추진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가 저돈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를 돕고 나섰습니다. 

 

농협중앙회는 ASF 및 신종 코로나 등의 영향으로 돼지고기 소비침체가 지속, 돼지 도매가격이 생산비에도 못 미치는 상황을 돌파하기 위해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와 손잡고 '돼지고기 가격안정대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전국 농협 판매장(농협유통 41개소, 양돈농협 판매장 40개소)을 통해 돼지고기 40% 이상 파격 할인판매(삼겹살·목살 990원/100g)를 실시합니다. 온라인(농협몰, 쿠팡)에서도 특가전을 통해 돼지고기 소비촉진에 나섭니다. 

 

농협 임직원 구내식당에서는 돼지고기를 주 2회 이상 급식 메뉴로 편성해 자체 소비도 늘립니다. 아울러 전경련 등 4대 경제단체, 학교 급식 등에 소비확대 협조도 구하고, 국방부를 통해 군 급식 물량 확대도 추진합니다.

 

또한, 저능력 모돈 10만두(10%) 자율감축 추진을 통해 생산량 감소에도 나섭니다. 정부에는 양돈농가 사료구매자금 확대 등을 건의할 예정입니다. 

 

농협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돼지가격 하락이 장기화됨에 따라 소규모 농가들은 경영악화로 폐업까지 고려하는 상황으로 내몰리고 있어, 이에 농협축산경제는 지속적인 양돈산업 유지 및 가격 안정을 위한 대책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에 축산인은 없다 총선이 16여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코로나 정국에도 각 정당들은 민심을 얻기 위한 총선 공약을 내고 선거에 여념이 없습니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는 지난 2월 각 정당에 축단협 핵심 6대 요구사항을 제시했습니다. 핵심 6대 요구사항은 ▲가축분뇨 적정처리를 위한 가축분뇨법 개정 마련 ▲축산농가 공익직불제 도입·확대 ▲축산물 가격 및 수급안정 근본대책 마련 ▲국산 축산물 공공 급식 활성화 ▲지속가능한 축산과 농업을 위한 상생방안 마련 ▲대기업 축산 진출 저지 방안 마련 등 입니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정책위원회는 지난 15일 "모두가 살고 싶은 농어촌을 만들겠습니다"라는 구호와 함께 총선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농어촌 지역의 의료 인프라 확충 등 복지체계를 구축하여 농어업인의 삶의 질을 향상시킵니다. 또한 농산물 수급·가격안정 대책을 추진하고 생산자 조직을 강화하여 농수산식품산업을 혁신하겠다는 의지를 공약에 담았습니다. 축단협이 제시했던 6대 요구사항은 더불어민주당의 공약에 담기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면밀히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의 총선공약은 꾸준한 논의를 거쳐 이미 농림축산식품부를 통해 진행되거나 진행될 예정인 정책들이 공약으로 다시 한번 정리되었습니다.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