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1.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
  • 구름조금서울 3.4℃
  • 구름많음원주 4.6℃
  • 구름조금수원 2.8℃
  • 구름조금대전 6.9℃
  • 맑음안동 6.0℃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10.3℃
  • 구름조금광주 8.6℃
  • 맑음부산 12.0℃
  • 구름많음고창 6.7℃
  • 구름많음제주 11.6℃
  • 맑음서귀포 14.2℃
  • 맑음강화 1.7℃
  • 구름조금이천 6.1℃
  • 구름많음보은 5.2℃
  • 구름많음금산 6.0℃
  • -강진군 9.5℃
  • 구름조금봉화 5.1℃
  • 맑음경주시 9.2℃
  • 맑음합천 9.9℃
  • 맑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초록] 꼬리씹기와 말단 신경종 발생에 있어 자돈 단미(Tail-docking)의 효과

돼지 꼬리 1000개 대상 조사 결과 . 꼬리 물림 병변과 꼬리 길이 사이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연관성 없음

신생 자돈은 일상적으로 출생 직후 여러 처치를 받게 되는데 그 중 하나가 '단미(Tail-docking)'이다. 자돈 생후 3~4일째 대부분 마취 없이 시행하는 단미는 돼지가 서로 꼬리를 물어뜯을 때 발생할 수 있는 병변을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본 연구는 단미가 얼마나 꼬리 물기를 방지하고 단미 후 발생할 수 있는 절단 신경종과 같은 임상 병변을 얼마나 많이 유발하는지 도축장에서 조사 연구를 실시하고 분석하였다. 도축장 3곳에서 돼지 꼬리 1,000개를 채취하여 꼬리 길이와 물린 병변을 조사하였고, 그 중 꼬리 조직 659개에서 조직병리학적 기법으로 절단 신경종을 조사하였다. 채집한 꼬리는 꼬리의 길이에 따라 다음과 같이 3개의 군으로 나누었다. "Long"(n=136, 정상 꼬리의 75%가 남아 있음; 참조, 랜드레이스×요크셔×듀록 교잡종의 출하시 평균 꼬리길이: 30.6±0.6cm), "Medium"(n=694, 정상 꼬리의 50%가 남아 있음), "Short"(n=170, 정상 꼬리의 25%가 남아 있음).

 

연구 결과, 1000개 꼬리 중 4.3%에서 물린 병변이 관찰되었고, 병리조직검사를 실시한 659개 꼬리 중 58.7%에서 절단 신경종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꼬리 물림 병변과 꼬리 길이 사이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연관성이 없었으나(p=0.953), 꼬리 물림 병변은 지역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었고(p<0.001), 절단 신경종의 빈도도 꼬리 길이가 길수록 더 많이 나타났다(p<0.001). 이러한 결과를 통해 꼬리 물림 병변은 단미를 통해 예방되는 것이 아니라 돼지 사양관리형태와 관련이 있다고 보여진다.

 

[논문 원보(바로보기), 꼬리씹기와 말단 신경종 발생에 있어 자돈 단미(Tail-docking)의 효과, 이윤찬(강원대학교 수의과대학 및 동물과학연구소) 외, 동물자원연구, 2022]

 

자료 정리 돼지와사람(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8,327,535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