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6.2℃
  • 흐림서울 -3.5℃
  • 흐림원주 -3.8℃
  • 흐림수원 -4.0℃
  • 흐림대전 -3.2℃
  • 흐림안동 -4.6℃
  • 흐림대구 -1.5℃
  • 구름많음울산 0.7℃
  • 구름많음광주 -1.0℃
  • 흐림부산 2.7℃
  • 구름많음고창 -3.2℃
  • 흐림제주 3.9℃
  • 흐림서귀포 6.8℃
  • 구름많음강화 -6.7℃
  • 흐림이천 -4.8℃
  • 흐림보은 -3.4℃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0.9℃
  • 흐림봉화 -4.1℃
  • 흐림경주시 -3.2℃
  • 흐림합천 -2.7℃
  • 흐림거제 2.7℃
기상청 제공

'21년 돼지 항생제 판매량 550톤.....역대 최대 기록

2021년도 국가 항생제 사용 및 내성 모니터링 보고서.....돼지 출하두당 항생제 판매량도 29.9그램으로 크게 증가

'21년 돼지에 판매된 항생제량이 역대 최대였던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출하두수에 비해 항생제 사용량이 크게 증가한 것이어서 한돈산업 차원의 선제적인 항생제 감축 노력이 있어야 할 듯합니다. 

 

 

농림축산검역본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발간한 '2021년도 국가항생제 사용 및 내성 모니터링' 보고서에 따르면 '21년 소, 돼지, 닭 등 전체 축산에 판매된 항생제 판매량은 약 810톤입니다(809,571kg). 이는 전년에 비해 73톤 가량 증가한 수준입니다(9.8%). 

 

이는 소에서는 감소했지만, 돼지와 닭에서 증가한 영향입니다. 소와 돼지, 닭에서의 항생제 판매량은 각각 95톤, 550톤, 164톤입니다. 증감율은 각각 -1.3%, 9.8%, 17.6%입니다. 증가율로는 닭이 돼지를 앞섰지만, 절대량 증가분은 돼지(49.0톤)가 닭(25.6톤)의 거의 두 배입니다. 결국 '21년 항생제 증가의 가장 큰 요인은 돼지에서의 판매량이 가장 많이 늘었던 결과인 셈입니다. 

 

 

돼지에서의 항생제 판매량 550톤은 역대 최고 기록입니다. 직전까지 최대 판매량은 지난 '17년 531톤이었습니다. 550톤에 전체 출하두수를 반영한 출하두당 항생제 판매량은 29.9g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전년 27.3g에 비해 2.6g 증가해 개체별 항생제 사용량도 많았던 것으로 추정할 수 있습니다.

 

최근 돼지 출하 두당 항생제 판매량은 '17년(31.8g) 이래 일정 감소하는 있는 경향을 보이고 있었는데 '21년 다시 눈에 띄게 증가한 것이어서 우려스러운 결과입니다. 

 

한편 '21년 가장 판매가 많은 항생제는 페니실린 계열 항생제가 305톤으로 가장 많이 판매된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축산 및 수산, 항콕시듐제 포함, 1062톤). 이어 테트라사이클린 계열(211톤), 페니콜 계열(137톤), 마크로라이드 계열(106톤) 순입니다. 이들 4개 계열 항생제 판매량은 전체 판매량의 약 71%에 해당합니다. 

 

 

성분별 판매량은 아목시실린이 211톤으로 가장 많이 판매되었습니다. 플로르페니콜(137톤)과 옥시테트라사이클린(135톤)이 그 뒤를 이었습니다. 그 외 암피실린, 엔로플록삭신, 클로르테트라사이클린, 타일로신 등이 50톤 이상 판매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내성률과 관련해서는 이전과 마찬가지로 항생제 판매량이 상대적으로 적은 소의 항생제 내성률은 전반적으로 낮은 반면, 돼지와 닭의 내성률은 상대적으로 높은 가운데 항생제 판매량에 따라 차이가 있었습니다. 가축병원성세균은 균종별로 항생제 내성 차이가 있었으며, 대체적으로 정상 가축 및 도체 분리 균주와 유사한 경향을 보였으나 내성률은 높게 확인되었습니다. 

 

 이번 보고서 원본은 검역본부 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