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월)

  • 구름조금동두천 19.2℃
  • 구름조금서울 21.5℃
  • 구름많음원주 19.9℃
  • 구름많음수원 21.3℃
  • 구름많음대전 21.7℃
  • 구름조금안동 19.8℃
  • 구름많음대구 24.2℃
  • 박무울산 24.2℃
  • 구름조금광주 21.2℃
  • 박무부산 25.8℃
  • 구름조금고창 20.8℃
  • 구름조금제주 25.0℃
  • 박무서귀포 25.6℃
  • 맑음강화 21.0℃
  • 구름조금이천 18.9℃
  • 구름많음보은 19.2℃
  • 구름많음금산 18.5℃
  • 구름조금강진군 20.5℃
  • 구름조금봉화 16.8℃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많음합천 20.0℃
  • 구름많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카길애그리퓨리나

카길,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필수"...‘사랑의 집 짓기’ 올해로 20년째 봉사

7월 한달간 임직원 93명과 함께 무주택 서민가정의 삶의 보금자리 만드는 한국해비타트 ‘사랑의 집 짓기’ 자원봉사 20년째 참여

카길애그리퓨리나(대표 박용순, 이하 카길)가 지난 7월 한 달간 천안 지역 무주택 서민가정의 보금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2019 한국해비타트 희망드림주택' 봉사활동에 참여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이번 봉사 활동은 한국해비타트(바로가기)가 주관하는 ‘사랑의 집짓기 운동' 행사의 일환입니다. 이 운동은 집으로서 구실을 할 수 있는 거주지를 가지지 못한 사람들에게 '간단하고, 제대로 된, 감당할 수 있는 집'을 지어주자는 목적으로 전세계적으로 전개되고 있는 사회적 운동입니다. 

 

카길은 지난 2000년부터 20년째 한국해비타트 '사랑의 집짓기 운동'에 동참하고 매년 집 짓기 후원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는 카길 임직원 93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함께 땀을 흘렸습니다. 

 

 

카길은 ‘직원 1인당 연간 7시간 자원봉사’를 사회공헌 목표로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카길 사회공헌위원회(Cargill Cares Council)'를 통해 꾸준히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전략마케팅부 강성은 사원은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봉사활동으로 더욱 뜻 깊었다” 며,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무주택 이웃들의 주거문제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카길 박용순 대표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기업의 선택 사항이 아닌 '필수'라는 이념으로, 기업의 사회봉사와 공헌 그리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책임 있는 기업의 역할을 다하며 사회와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카길은 인엑터스 코리아를 통해 미래 세대의 주인공인 대학생들이 세계 경제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교육 훈련과 다양한 활동 등도 지원하고 있습니다. 카길 임직원들은 대학생들이 참여하는 인액터스 코리아 국내대회 심사위원으로도 참여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