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맑음동두천 8.2℃
  • 구름많음대관령 1.0℃
  • 흐림북강릉 5.2℃
  • 구름많음강릉 7.2℃
  • 흐림동해 6.9℃
  • 연무서울 7.3℃
  • 흐림원주 7.1℃
  • 연무수원 8.3℃
  • 연무대전 9.1℃
  • 안동 7.0℃
  • 구름많음대구 10.4℃
  • 구름많음울산 9.5℃
  • 구름조금광주 10.7℃
  • 맑음부산 10.8℃
  • 구름많음고창 10.2℃
  • 구름많음제주 11.7℃
  • 흐림고산 9.1℃
  • 흐림서귀포 9.8℃
  • 구름많음강화 6.1℃
  • 맑음이천 9.8℃
  • 구름많음보은 8.9℃
  • 구름많음금산 9.1℃
  • 구름많음김해시 10.8℃
  • 흐림강진군 10.1℃
  • 구름많음봉화 6.8℃
  • 구름많음구미 10.0℃
  • 구름많음경주시 9.9℃
  • 흐림거창 8.1℃
  • 구름많음합천 11.3℃
  • 구름조금거제 10.9℃
기상청 제공

충남도, 간척지에 총 60만두 규모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조성 추진

6일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조성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충남도가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의 밑그림을 제시하며 본격적 사업추진을 시사했습니다(관련기사). 올해 사업 시행을 위한 행정 절차를 완료하고, 내년부터 2년 간 기반 조성 착공 및 준공, 특수목적법인(SPC) 설립, 이전 농가 모집 등을 마친다는 계획입니다. 
 

 

도는 6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간척지를 활용한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조성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습니다. 김태흠 지사와 도내 양돈농가, 도·시군·농식품부 관계자, 전문가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보고회는 용역 최종 보고,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이번 연구용역은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대상지 선정, 방향성 정립, 개발 계획안 작성, 운영 전략 수립, 추진 전략 및 로드맵 수립 등을 위해 지난해 2월부터 전북대·공주대·세민환경이 공동 수행 중입니다.
 
서일환 전북대 교수는 이날 최종 보고를 통해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필요성으로 ▶방역 등 개별적인 관리 한계 극복 ▶악취 민원 해결 ▶축산 분야 탄소중립 실현 ▶에너지 순환 ▶순환형 생태계 조성 등을 제시했습니다.
 
방향은 시설 현대화와 가축분뇨·축산악취·종합방역 등 공동 운영을 통한 ▶축사 환경 개선 ▶수익 안정성 보장 ▶농업 탄소저감 등을 내놨습니다.
 
도내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세부 시설로는 ▶2층형 신형 축산단지 ▶방역 시설 ▶에너지화 시설 ▶가축분뇨 처리 시설 ▶스마트 온실 ▶웰컴센터 ▶관리동 및 주거동 ▶조사료 단지 ▶방풍림 ▶주차장 등을 제안했습니다.
 
구체적으로 신형 축산단지에는 돼지를 키우며 발생한 악취를 저감하는 시설과 가축분뇨를 에너지화 시설로 보내는 시스템을 구축합니다.
 
가축분뇨 에너지화 시설에는 가축분뇨 처리 및 에너지 생산, 생산 에너지 재활용, 퇴·액비 생산 시설 등이 들어섭니다.
 
스마트 온실과 조사료 단지에서는 에너지화 시설에서 공급된 냉난방 에너지와 가축분뇨 퇴액비를 활용해 작물을 재배합니다.
 
조사료 단지 재배 작물은 소 사육 농가에 공급하게 되며, 방풍림은 조경 및 악취 관리 등에 활용합니다.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실현 방안으로는 석문간척지와 보령·서천 부사간척지에 각각 30만 두 규모로 단지 조성을 추진합니다. 30만 두 규모 스마트 축산 복합단지 조성에는 165만㎡의 부지와 7595억 원의 사업비가 소요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2027년에는 단지 내 스마트 축사와 가축분뇨 에너지화 시설 등을 설치합니다. 6만 두 규모 기준으로 가축분뇨 등 에너지화시설 1일 400톤 처리, 연 330일 운영 기준으로 ▶바이오가스 생산량 1만 8000㎥ ▶전력 생산량 1만 2436㎾ ▶전력 판매 수익 19억 8900만 원 등입니다.
 
또 연간 온실가스 7018톤 감축과 1억 4688만 원의 난방비 절감 효과도 기대됩니다.
 
김태흠 지사는 “양돈농가 이주 대책과 인근 주민 민원 해결을 위한 구체적이고 실효성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단지 내부 시설과 가축 이동 구조를 과학적으로 설계해 전염병 우려를 막아야 한다”라며 “생산·도축·육가공 전 과정이 원스톱으로 이뤄지는, ‘양복 입고 출퇴근 하는 축산단지’의 청사진이 제시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도는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토대로 농식품부와 간척지 활용과 관련해 협의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또 주민 설명회와 환경영향평가, 간척지활용사업구역 지정, 사업시행자 지정을 받은 후 실시계획을 수립, 내년에는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입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관련기사

배너
총 방문자 수
8,860,233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