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흐림동두천 5.6℃
  • 맑음서울 5.9℃
  • 맑음원주 3.3℃
  • 맑음수원 5.6℃
  • 맑음대전 5.3℃
  • 맑음안동 3.1℃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6.4℃
  • 맑음부산 10.1℃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조금제주 13.3℃
  • 구름많음서귀포 13.7℃
  • 흐림강화 6.1℃
  • 맑음이천 2.8℃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6.1℃
  • 맑음봉화 4.4℃
  • 맑음경주시 8.8℃
  • 맑음합천 3.7℃
  • 맑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ASF 57보] 연천서 감염멧돼지 폐사체 2건 추가 발견...43마리째

11일 연천군 연천읍과 신서면 민통선 바깥, 2차 울타리 내 감염페사체 2건 추가 확인

5일만에 야생멧돼지에서 ASF 바이러스가 추가로 2건 확인되었습니다. 연천이며, 모두 민통선 바깥입니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경기도 연천군에서 발견된 폐사체 2개체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들 폐사체는 연천읍 와초리의 산자락과 신서면 답곡리의 농경지 옆 도랑에서 전날인 10일 환경부 수색팀에 의해 각각 발견됐습니다.

 

 

이들 지점은 각각 민통선 바깥 남쪽 1.3km, 2.0km 떨어진 곳이며, 이전 발견지에 설치된 2차 울타리 안입니다. 앞서 인근에서 지난 10월 20일과 28일, 11월 1일, 12월 3일 4차례 감염멧돼지가 발견된 바 있습니다. 

 

 

이로써 ASF 감염멧돼지는 전국적으로 43건으로 늘었습니다. 연천이 12건이며, 철원 15, 파주 16건 입니다. 대부분이 DMZ를 포함한 민통선 안쪽인 가운데 민통선 바깥에서 발견된 건은 모두 9건으로 늘었습니다. 

 

환경과학원은 “이번에 발견된 감염 폐사체는 모두 2차 울타리 안에서 발견됐다”라며, “2차 울타리 안은 감염 위험성이 큰 지역으로, 앞으로도 감염 폐사체가 발견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초유의 코로나 개학연기 사태...겨우 상승조짐 돈가 발목 잡나 개학이 미루어지고 외부 모임이 취소되는 등 코로나19로 변화된 분위기가 돈가상승을 불확실하게 하고 있습니다. 소비부진으로 떨어진 돈가에 자돈을 판매하는 농장까지 생겨나고 있지만 돼지고기 소비가 살아나는 삼월을 기대했던 양돈농가들에 코로나라는 악재가 찬물을 끼얹고 있습니다. 지난 21일 돼지고기가격은 3,424(등외, 제주제외)원으로 속도는 느리지만 상승 모드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그러나 앞으로도 상승 모드로 이어질지는 알 수 없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현재의 돈가 상승 기류는 전통적으로 삼월달부터 삼겹살물량이 늘어날 것을 기대하고 대형마트를 중심으로 물량을 구비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관련하여 도드람 관계자는 "코로나19, 공포분위기 완화로 삼겹살행사 수요를 예측하고 대형마트 중심으로 물량을 구비하고 있어 물량을 배분해주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코로나19의 확산이 빨라지면서 지난 23일 정부는 위기경보를 '심각'단계로 상향 조정하였고 전국의 분위기가 급격히 얼어붙고 있습니다. 지난 23일 대형마트의 풍경이 달라졌습니다. 평상시 쇼핑을 즐기는 모습과 달리 생필품을 구입하고 집으로 빠르게 돌아가기 급급했습니다. 매장 판매 직원은 "이런 경우는 처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