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19.8℃
  • 서울 22.0℃
  • 흐림원주 22.8℃
  • 수원 22.4℃
  • 흐림대전 23.1℃
  • 흐림안동 21.7℃
  • 흐림대구 21.9℃
  • 흐림울산 22.0℃
  • 광주 22.2℃
  • 흐림부산 22.1℃
  • 흐림고창 22.0℃
  • 제주 23.7℃
  • 서귀포 22.8℃
  • 흐림강화 19.6℃
  • 흐림이천 22.1℃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1.6℃
  • 흐림봉화 18.7℃
  • 흐림경주시 21.9℃
  • 흐림합천 22.4℃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4월 ASF 멧돼지 땅따먹기 거침없네

4월 멧돼지 ASF 발생 119건, 전년동기 및 전월 대비 증가...홍천, 설악산, 파주 민통선 밖 등 신규 지역 추가

URL복사

국내 야생멧돼지를 통한 ASF 확산 양상을 아이들 놀이인 '땅따먹기'에 비유하기도 합니다. 양성 멧돼지의 이동으로 인해 하룻새 비발생지역이 발생지역으로 바뀌고, ASF 발생지역(땅)이 점차 넓어지니 말입니다. 

 

 

4월에도 이들 멧돼지의 땅따먹기는 계속 이어졌습니다. 양성멧돼지 수가 다시 늘었습니다. 홍천이 새로운 발생시군으로 추가되었습니다. 그나마 다행스러운 것은 모든 발생지점이 정부의 차단울타리 내라는 점입니다. 

 

이전과 마찬가지로 4월 ASF 발생 상황에 대해 환경부나 농림축산식품부 등이 따로 보고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는 바 '돼지와사람'이 간단히 정리했습니다. 

 

4월 야생멧돼지 ASF 발생, 전월 및 전년동월대비 모두 증가

지난달 일반돼지에서의 ASF 발생은 '20년 10월 화천 이후 여전히 없는 가운데 야생멧돼지에서의 발생은 119건이 새로 추가되었습니다. 이는 전월(111건)뿐만 아니라 전년동월(115건) 보다 모두 증가한 수준입니다. 

 

 

전월인 3월은 4개월 연속 양성멧돼지의 증가세가 멈추고, 감소한 달로서 혹시나 또 감소할까 하는 기대감을 갖게 했습니다. 하지만, 기대와 달리 실제 다시 증가함으로써 4월이 멧돼지의 본격 출산기(4~5월)임을 상기시켰습니다.

 

119건을 지역별 발생건수로 보면 춘천이 41건으로 가장 많습니다. 이어 연천 25, 화천 13, 인제 12, 포천 11, 가평 10건 등 순입니다. 

 

 

강원 홍천, 첫 감염멧돼지 확인....역대 14번째 발생시군

지난달 20일 강원도 홍천군 화촌면 성산리 산중턱에서 주민에 의해 발견(4.16)된 폐사체에 대한 검사 결과 최종 ASF 양성(#1359)이 확진되었습니다(관련 기사). 홍천 첫 사례이며, 이로서 멧돼지에서의 ASF 발생시군은 모두 14곳으로 늘었습니다. 

 

이날 방역당국은 홍천을 비롯해 인접 7개 시·군 - 춘천, 인제, 양평, 횡성, 평창, 홍천, 양양 등에 대해 ASF 위험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ASF 감염 멧돼지, 설악산 국립공원에서 결국 발견

홍천에 이어 다음날 21일에는 인제군 북면 용대리, 내설악 백담계곡 부근에서 등산객에 의해 발견(4.19)된 멧돼지 폐사체(#1372)도 ASF 양성으로 확진되었습니다(관련 기사).  

 

마침내 우려가 현실이 된 것입니다. 국립공원에서의 멧돼지 포획이나 수렵은 사실상 불가능합니다. 설악산은 백두대간의 큰 줄기로 태백산과 속리산 지리산 등과 이어져 있습니다. ASF의 전국화 가능성을 높이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홍천과 마찬가지로 설악산 확진 사례에도 불구, 환경부 등 정부는 아직까지 별다른 대응방안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파주 민통선 밖, 연인산 도립공원에서도 첫 감염멧돼지

이밖에 경기도 파주 민통선 밖에서 처음으로 ASF 멧돼지(#1385, #1400)가 확인되었습니다. 지금까지 파주의 양성멧돼지는 모두 100건으로 이번 2건을 제외하고 모두 민통선 내에서 나온 것입니다. 

 

경기도 가평에 소재한 연인산 도립공원에서도 ASF 멧돼지(#1402)가 처음으로 확인되었습니다. 도립공원에서는 첫 사례입니다. 연인산은 높이가 1,068미터이며 도립공원의 면적은 37.4㎢입니다. 경기도의 대표적인 등산 관광지입니다. 가평은 지난해 11월 28일 첫 감염멧돼지가 확진되었습니다. 

 

 

한편 4월까지 누적 ASF 발생은 모두 1,420건입니다. 일반돼지 16건, 멧돼지 1404건입니다. 멧돼지의 지역별 발생은 연천 408, 철원 36 파주 100, 화천 419, 양구 66, 고성 4, 포천 82, 인제 78, 춘천 157, 가평 30, 영월 11, 양양 8, 강릉 3, 홍천 1 등입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







윤준병 의원 '가축사육으로 인한 지역간 갈등 사전에 막는다' 가축사육에 따른 지자체간 분쟁을 사전에 막기 위한 법안이 제안되었습니다. 현행법은 시장·군수·구청장이 지방자치단체의 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일정 구역을 가축사육제한구역으로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하되,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에서는 인접 지방자치단체의 요청이 있는 경우에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윤준병(더불어민주당 정읍 고창) 의원 등 10인의 국회의원들은 '가축사육제한구역의 지정 고시함에 있어, 협의 없이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 및 지역주민은 지정·고시 이후에 알게되어 분쟁의 원인이 되고 있다'라며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의무사항으로 하고, 가축사육제한구역 지정에 대한 협의가 난항을 겪을 경우 조정 할 수 있는 구체적인 법적 근거가 필요하다'는 필요성도 제기하였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윤의원은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 중 일정한 구역을 지정·고시하여 가축의 사육을 제한하려는 경우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야 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가 가축의 사육을 제한할 수 있는 구역을 이미 지정·고시한 경우에는 특별한 사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