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18.1℃
  • 구름조금서울 15.8℃
  • 맑음원주 14.8℃
  • 맑음수원 14.9℃
  • 구름조금대전 17.5℃
  • 맑음안동 15.7℃
  • 구름조금대구 16.4℃
  • 맑음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7.4℃
  • 맑음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4.6℃
  • 구름많음제주 12.8℃
  • 연무서귀포 15.3℃
  • 구름조금강화 11.8℃
  • 맑음이천 17.2℃
  • 맑음보은 16.4℃
  • 구름많음금산 16.0℃
  • 구름많음강진군 17.4℃
  • 구름많음봉화 15.6℃
  • 맑음경주시 18.4℃
  • 맑음합천 18.0℃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ASF에 이어 코로나19....한국국제축산박람회 두 번째 개최 연기

축산박람회 조직위원회, 코로나19 사태로 안전 위해 4월 행사 7월 28~30일로 연기

결국 한국국제축산박람회(KISTOCK, 이하 축산박람회)가 또다시 '행사 연기'라는 불운한 상황를 맞았습니다(관련 기사). 

 

 

축산박람회 사무국은 지난 13일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4월 28~30일 3일간의 일정으로 열릴 예정이었던 행사를 7월 28~30일로 잠정 연기한다고 밝혔습니다. 행사장소는 동일한 대구 EXCO 입니다. 

 

 

사무국은 "지난해 9월 국내 ASF 발생에 따라 금년 4월로 개최를 연기한 후, 박람회의 원만한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며, "하지만 최근 코로나 19 감염증으로 인한 국가 비상사태가 확산됨에 따라 참가업체 및 관람객의 안전을 고려하여 불가피하게 박람회 개최 일정을 변경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성공적이고 안전한 박람회 개최를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며 참가업체와 산업 관계자들에게 양해와 더불어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했습니다. 

 

축산박람회는 2년마다 열리는 국내 최대 축산전문 전시회 입니다. 지난해 9월 26일부터 28일 일정으로 대구 EXCO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나, 전시회 개막 열흘을 앞두고 국내에도 ASF가 발생해 올해 4월 28~30일로 연기된 바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