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4.0℃
  • 맑음서울 -2.5℃
  • 맑음원주 -2.6℃
  • 맑음수원 -2.1℃
  • 맑음대전 -0.2℃
  • 맑음안동 0.3℃
  • 구름조금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2.1℃
  • 구름조금광주 2.9℃
  • 구름많음부산 2.6℃
  • 맑음고창 1.4℃
  • 흐림제주 3.7℃
  • 흐림서귀포 9.2℃
  • 맑음강화 -2.1℃
  • 맑음이천 -2.0℃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3.0℃
  • 맑음봉화 1.1℃
  • 맑음경주시 1.5℃
  • 구름조금합천 3.5℃
  • 흐림거제 3.0℃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ASF 52보] 28일 파주 민통선에서 30번째 감염멧돼지 발견

파주 군내면 민통선 내에서 폐사체로 발견...당분간 추가 발견 전망

이번 ASF 사태 이후 30번째 감염멧돼지가 확인되었습니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 환경과학원)은 28일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 정자리 민통선 내에서 ASF에 감염된 야생멧돼지가 추가 발견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감염멧돼지는 전날인 27일 기존 발견지의 2차 울타리 내에서 관·군 합동 폐사체 정밀수색 과정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이번 발견으로 감염멧돼지 숫자는 30건(파주 9, 철원 13, 연천 8)으로 늘어났습니다. 2건(3차, 23차)를 제외하고 대부분 폐사체 형태로 발견되었습니다. 최근에는 모두 민통선 내에서 발견되고 있으며, 민통선 바깥 남쪽에서 발견된 예는 현재까지 4건(6, 10, 16, 19차)이 있습니다. 

 

환경과학원 관계자는 "​​​​​​환경부와 국방부가 합동으로 이번주 29일까지 파주·연천·철원 지역 2차 울타리 안에서 폐사체 수색을 진행하고 있다”라며, “정밀 수색으로 폐사체가 계속 발견되고 있어, 양성 검출수는 더 늘어날 수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기존 감염멧돼지 발견지 주변 반경 5km에 설치된 2차 울타리 내에서는 총기 포획은 진행되지 않고 있습니다. ASF 바이러스는 폐사체 내에서 상당기간 오래 지속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료에 따르면 피부와 지방(심지어 마른 경우)에서 300일 동안 바이러스가 생존할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인천시, ASF 피해농가에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한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가 ASF 확산 차단을 위해 안락사 처분에 응하였거나, 남은음식물사료의 일반사료 전환으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의 축산경영 안정 도모와 재기를 위해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하기로 하고, 오는 12월 5일까지 각 군·구에서 신청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주요 지원사항은 가축 입식비, 사료비, 축산관련시설 수리유지비 및 고용노동비 등 축산경영안정자금입니다. 사육규모에 따라 농가당 최대 5억원까지 대출취급기관을 통한 융자실행으로 연리 1.8%, 2년거치 3년 분할상환 조건으로 지원됩니다. 총 지원규모는 약 530억 원 입니다. 지난 4일까지 우선 취합된 지원 희망농가는 총 13농가(강화군 13)이며, 신청 금액은 총 45억 원입니다. 시 및 각 군·구에서는 농식품부에서 대상자 및 지원금액이 확정 통보되는 대로 즉시 대출이 실행될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입니다. 한태호 농축산유통과장은 “이번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은 ASF 조기종식을 위한 정부시책에 적극 부응한 살처분 농가들을 대상으로 하는 지원방안의 일환”이라며, “해당 지자체, 한돈협회 및 농협에서는 지원대상 농가 중 자금을 필요로 하는 농가가 최대한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원내용 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