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 구름조금동두천 -7.4℃
  • 구름많음서울 -4.2℃
  • 흐림원주 -5.1℃
  • 구름많음수원 -4.5℃
  • 구름조금대전 -3.5℃
  • 맑음안동 -3.5℃
  • 맑음대구 -0.2℃
  • 맑음울산 -0.6℃
  • 구름조금광주 -2.8℃
  • 구름조금부산 0.3℃
  • 흐림고창 -4.3℃
  • 맑음제주 2.4℃
  • 맑음서귀포 4.3℃
  • 구름많음강화 -3.5℃
  • 흐림이천 -5.9℃
  • 맑음보은 -5.4℃
  • 구름조금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2.2℃
  • 구름많음봉화 -5.1℃
  • 구름조금경주시 0.1℃
  • 구름많음합천 -5.2℃
  • 맑음거제 -1.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ASF 52보] 28일 파주 민통선에서 30번째 감염멧돼지 발견

파주 군내면 민통선 내에서 폐사체로 발견...당분간 추가 발견 전망

이번 ASF 사태 이후 30번째 감염멧돼지가 확인되었습니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 환경과학원)은 28일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 정자리 민통선 내에서 ASF에 감염된 야생멧돼지가 추가 발견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감염멧돼지는 전날인 27일 기존 발견지의 2차 울타리 내에서 관·군 합동 폐사체 정밀수색 과정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이번 발견으로 감염멧돼지 숫자는 30건(파주 9, 철원 13, 연천 8)으로 늘어났습니다. 2건(3차, 23차)를 제외하고 대부분 폐사체 형태로 발견되었습니다. 최근에는 모두 민통선 내에서 발견되고 있으며, 민통선 바깥 남쪽에서 발견된 예는 현재까지 4건(6, 10, 16, 19차)이 있습니다. 

 

환경과학원 관계자는 "​​​​​​환경부와 국방부가 합동으로 이번주 29일까지 파주·연천·철원 지역 2차 울타리 안에서 폐사체 수색을 진행하고 있다”라며, “정밀 수색으로 폐사체가 계속 발견되고 있어, 양성 검출수는 더 늘어날 수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기존 감염멧돼지 발견지 주변 반경 5km에 설치된 2차 울타리 내에서는 총기 포획은 진행되지 않고 있습니다. ASF 바이러스는 폐사체 내에서 상당기간 오래 지속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료에 따르면 피부와 지방(심지어 마른 경우)에서 300일 동안 바이러스가 생존할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축단협 여당에 총선 요구사항 전달...하 회장 '대통령과 삼겹살파티' 제안 축산관련단체협의회(회장 김홍길, 이하 축단협)가 더불어민주당(대표 이해찬)에 제21대 총선 공약 요구사항을 전달했습니다. 축단협은 18일 한국농축산연합회와 함께 더불어민주당을 방문하고 더불어민주당 조정식 정책위원회의장과 윤관석 수석부의장 등과의 간담회에서 축단협의 6대 핵심 사항이 담긴 제 21대 총선 공약 요구사항을 전달했습니다(관련 기사).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조정식 의장은 모두 발언에서 “농어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한 기본 계획을 준비 중”이라며 “우리 농축산업은 사양산업이 아니라 전략산업이자 미래산업”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윤관석 수석정책부의장도 “어려움에 빠진 농축산업에 대해 예산이 우선적으로 반영되어야 한다”며 “당 내 공감기류를 형성하고 지도부가 더 좋은 정책과 예산으로 농축산업인들에게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함께 방문한 하태식 대한한돈협회장은 “ASF로 초토화된 한돈산업은 현재 꿈과 희망이 없는 상태다”며 “국무회의나 대통령이 직접 삼겹살 파티로 면역력을 키워 코로나19를 예방하자는 행사를 건의한다”고 깜짝 제안했습니다. 축단협 김홍길 회장은 “현장에 가보면 여야 모두 농민들에 대한 관심이 저조하다는 인식이 팽배해 농민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