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0.3℃
  • 맑음서울 3.0℃
  • 맑음원주 1.0℃
  • 맑음수원 1.2℃
  • 맑음대전 0.9℃
  • 맑음안동 -1.7℃
  • 맑음대구 1.3℃
  • 맑음울산 4.2℃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1.2℃
  • 맑음제주 6.3℃
  • 맑음서귀포 7.5℃
  • 맑음강화 -0.1℃
  • 맑음이천 -0.8℃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0.3℃
  • 맑음봉화 -3.7℃
  • 맑음경주시 -0.5℃
  • 맑음합천 -0.8℃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23일 안성서 대형화재....돈사 3개동 전소 및 돼지 1700여두 폐사

안성 미양면 한낮 원인 미상 불...약 7억여 원 재산 피해 발생

잠잠하던 화재사고가 이달 말들어 속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23일에는 경기 안성에서 원인 모를 대형화재가 났습니다. 

 

 

경기소방본부는 23일 오후 1시20분경 안성시 미양면 소재 양돈장에서 불이 나 약 45분만에 진화되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불이 다른 돈사 건물로 확대되어 최종 돈사 3개동(1,701㎡)이 소실되고, 돼지 1천7백여 두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6억8천5백만 원의 재산피해를 입었습니다. 

 

최근들어 돈사 화재 발생이 잦아지고 있습니다. 19일과 21일에는 충남 아산에서, 20일은 경북 영주에서 돈사 화재가 발생한 바 있습니다. 소방청 자료에 따르면 23일 기준 올해 돈사화재 발생 건수는 모두 46건 입니다. 

 

※양돈장 화재 예방을 위한 필수 점검 대상 4가지(바로보기)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