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2 (수)

  • 맑음동두천 10.9℃
  • 연무서울 13.6℃
  • 맑음원주 12.8℃
  • 박무수원 11.9℃
  • 맑음대전 14.6℃
  • 맑음안동 11.6℃
  • 맑음대구 14.5℃
  • 맑음울산 15.2℃
  • 맑음광주 14.4℃
  • 맑음부산 16.9℃
  • 맑음고창 14.2℃
  • 구름조금제주 19.7℃
  • 구름조금서귀포 18.1℃
  • 맑음강화 13.2℃
  • 맑음이천 11.3℃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12.0℃
  • 맑음강진군 10.2℃
  • 맑음봉화 5.5℃
  • 맑음경주시 9.9℃
  • 맑음합천 9.6℃
  • 맑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오재곤 대표, 농식품부 장관 표창 수상하다

축산정책∙종축개량을 통해 축산업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 인정 받아

오재곤 대표(성산종돈)가 지난 2일 한국종축개량협회(이하 한종협) 창립 50주년 기념식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습니다. 오 대표는 대한한돈협회 전남도협의회 회장과 도드람양돈농협의 이사로도 활동하고 있습니다. 

 

 

시상식은 서울 양재동 The-K 호텔에서 개최된 한종협 창립 기념식에서 농림축산식품부, 국립축산과학원, 축산물품질평가원을 비롯한 축산단체, 지역 축협 등 정부 및 단체·기관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습니다.

 

이날 오재곤 대표는 축산정책 및 종축개량 업무수행을 통해 대한민국 축산업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 받아 표창을 수여하게 됐습니다.

 

오재곤 대표는 우리나라 환경에 맞는 종돈 개발에 힘써왔으며, 지속적인 양돈시설 개선과 현대화를 통해 친환경적 측면에서 경쟁력을 확보했습니다. 또한, 지난 2012년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시행하는 농어업에너지이용 효율화사업을 통해 전남지역 양돈농가 최초로 지열 냉난방시스템을 도입했습니다. 이를 기반으로 비용절감, 품질향상, 고품질 종돈 생산을 통한 가격경쟁력 향상 효과를 냈습니다.

 

 

이와 함께 지난 2006년부터 한국농수산대학 현장교수로서 종돈을 분양 받기 위해 찾아오는 고객과 학생들에게 종돈장을 개방하고 양돈업 관리에 필요한 교육과 현장안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재곤 대표는 “한종협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자리에서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개량사업을 발전시켜 국내 축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연암대학교, 정부지원 선정으로 사육단계별 ICT 교육장 만든다 연암대학교(총장 육근열)는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가 주관하는 '2019년 농업계학교 실습장 지원사업'에 선정되었습니다. 농식품부가 주관하고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 사업관리를 전담하는 ‘농업계학교 실습장 지원사업’은 예비 농업인력을 육성하기 위하여 농대 및 농고 기초교육 인프라 개선에 필요한 시설 및 장비를 확충하고 개보수를 지원하는 국고 재정지원사업으로서 서면평가와 현장평가, 전문가평가 등을 통해 선정됩니다. 올해 사업에는 농대 4개교, 농고 4개교 등 총 8개교를 최종 선정된 가운데 연암대학교는 사립대학 및 전문대학으로서는 유일하게 뽑혔습니다. 연암대학교는 이번 지원사업에서 3억7천3백만 원을 지원받게 되며양돈분야 ICT 환경제어시스템과 3D체중성장측정기 개보수 등을 통해사육 단계별 ICT 장비 교육이 가능한 최첨단 기술 교육장으로 거듭날 예정입니다. 특히, ▶ICT 기술 기반 전국대표실습장(양돈) 활용 현장교육 기회 확대 ▶현장방문 없이 다양한 양돈사육 관련 데이터 관리 ▶양돈사육 관련 정규교과목의 현장교육 및 온라인 교육 실현 ▶비정규 교육과정(재학생 포함 정부 및 지자체 수요에 따른 교육 운영)의 교육수요 해결 등 시설 및 장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