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21.0℃
  • 서울 21.5℃
  • 흐림원주 22.4℃
  • 수원 22.6℃
  • 대전 22.4℃
  • 흐림안동 21.7℃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1.8℃
  • 광주 21.1℃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1.3℃
  • 제주 23.7℃
  • 서귀포 22.2℃
  • 흐림강화 20.9℃
  • 흐림이천 22.1℃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1.9℃
  • 흐림강진군 21.6℃
  • 흐림봉화 19.8℃
  • 흐림경주시 23.8℃
  • 흐림합천 22.3℃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속보] 포천 광역울타리 경계 밖 ASF 멧돼지 발견..동두천 위험!

지난 5일 포천시 신북면 덕둔리 산자락서 발견된 폐사체에서 8일 ASF 양성 결과...광역울타리 밖으로 추가 확산 가능

URL복사

최근 들어 ASF 감염 멧돼지가 환경부의 광역울타리를 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경기도 포천입니다. 

 

 

환경부 ASF 검출 보고에 따르면 이번 감염멧돼지(#844)는 포천시 신북면 덕둔리 산자락에서 포천시 유해동물 피해 방지단에 의해 지난 5일 오후 1시경 폐사체로 발견되었습니다. 

 

금일 해당 폐사체에 대한 시료 검사 결과 최종 ASF 양성으로 확진되었습니다. 또 하나의 야생멧돼지 ASF 발생 사례이며, 역대 844번째 감염멧돼지로 기록되었습니다. 

 

그런데 이번 사례에서는 큰 문제가 하나 있습니다. 폐사체 발견지점이 환경부가 멧돼지 확산 차단의 최후 보루로 생각하는 광역울타리의 경계 밖이라는 점입니다.

 

발견지점 남쪽으로는 더이상 ASF 감염멧돼지의 추가 남하를 막을 울타리가 없다는 것입니다. 추가 확산을 저지할 만한 저지 도구가 딱히 없다는 것입니다. 

 

당장 동두천으로의 확산 가능성을 높여주고 있습니다. 폐사체 발견지점과 동두천은 불과 수 km 거리입니다. 

 

 

한편 지난 1일 환경부가 겨울철 ASF 야생멧돼지의 양돈농가 밀집지역인 포천지역으로 확산을 막기 위해 가평에서 지방도 387호선을 따라 포천을 잇는 35㎞ 구간에 울타리를 새로 설치하기로 했습니다만, 아직 설치 전입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참고] 국내 ASF 실시간 현황판(바로가기)

 

관련기사

배너

배너







윤준병 의원 '가축사육으로 인한 지역간 갈등 사전에 막는다' 가축사육에 따른 지자체간 분쟁을 사전에 막기 위한 법안이 제안되었습니다. 현행법은 시장·군수·구청장이 지방자치단체의 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일정 구역을 가축사육제한구역으로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하되,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에서는 인접 지방자치단체의 요청이 있는 경우에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고시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윤준병(더불어민주당 정읍 고창) 의원 등 10인의 국회의원들은 '가축사육제한구역의 지정 고시함에 있어, 협의 없이 가축사육제한구역을 지정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 및 지역주민은 지정·고시 이후에 알게되어 분쟁의 원인이 되고 있다'라며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의무사항으로 하고, 가축사육제한구역 지정에 대한 협의가 난항을 겪을 경우 조정 할 수 있는 구체적인 법적 근거가 필요하다'는 필요성도 제기하였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윤의원은 지방자치단체 간 경계지역 중 일정한 구역을 지정·고시하여 가축의 사육을 제한하려는 경우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인접 지방자치단체와 협의를 거쳐야 하고 인접 지방자치단체가 가축의 사육을 제한할 수 있는 구역을 이미 지정·고시한 경우에는 특별한 사유가